> 산업 > 상사

포스코인터, 주시보 대표이사 재선임...미래 성장동력 확보 가속화

인천 송도서 제21기 정기 주주총회 및 이사회 개최
3대 핵심사업 육성, 친환경소재·수소사업 등 신성장사업 진출

  • 기사입력 : 2021년03월15일 14:29
  • 최종수정 : 2021년03월15일 14: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포스코인터내셔널은 15일 인천 송도 포스코타워에서 정기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주시보 사장을 대표이사로 재선임했다고 밝혔다.

이날 주주총회에서는 ▲재무제표 승인 ▲이사 선임 ▲감사위원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이 의결됐다.

주당 배당금은 700원으로 결의했으며 노민용 사내이사, 정탁 기타비상무이사, 김흥수 사외이사, 권수영 사외이사가 재선임됐다.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이 제21기 정기주주총회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포스코인터내셔널] 2021.03.15 yunyun@newspim.com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주시보 대표이사의 재선임으로 현재 추진중인 철강, 에너지, 식량 등 3대 핵심사업을 집중 육성하는 동시에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한층 가속화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철강사업은 그룹 철강 수출 채널 통합시너지 창출과 함께 온라인 철강 판매 플랫폼인 스틸트레이드의 판매를 강화하고 미래차, 풍력 등 신수종 수요 사업도 개발한다.

에너지 사업에서는 신규 가스전 발굴 및 수출입 터미널, 민자발전사(IPP) 등 액화천연가스(LNG) 사업의 밸류체인 확장을 위해 노력한다.

식량사업은 연간 900만 톤 거래 달성 및 추가 인프라 확보 등을 추진 중이다.

아울러 포스코인터내셔널은 구동모터코아 등 친환경 전기차 부품 및 2차전지 소재, 수소 사업 개발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그룹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주시보 사장은 주총 인사말을 통해 "균형잡힌 사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산업 패러다임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글로벌 종합사업회사로 한층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yuny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