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경제 > 경제일반

중기부, 스마트슈퍼 육성사업 참여 지자체 53곳 선정

4월 희망점포 800개 최종 선정…최대 700만원 지원

  • 기사입력 : 2021년03월09일 14:46
  • 최종수정 : 2021년03월09일 14: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동네슈퍼의 경쟁력 강화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스마트슈퍼 육성사업에 참여할 지자체 53곳을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스마트슈퍼 육성사업'은 동네슈퍼에 출입인증장치, 무인 계산대 등 무인 운영에 필요한 기술과 장비를 도입해 소상공인이 야간시간에 추가 매출을 올리고 노동시간을 단축해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15일 오후 서울 동작구 형제슈퍼에서 열린 스마트슈퍼 1호점 개점식에서 관계자가 점포 출입 인증 시연을 하고 있다. '스마트 슈퍼'는 낮에는 유인으로 심야에는 무인으로 운영되는 혼합형(하이브리드형) 무인점포다. 무인 출입장비, 무인 계산대, 보안시스템 등 스마트기술·장비의 도입과 디지털 경영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동네슈퍼 모델이다. 2020.10.15 mironj19@newspim.com

이번 사업에 참여하는 각 지자체는 소상공인진흥공단과 공동으로 관할 지역에 있는 동네슈퍼 중 신청을 받은 뒤 현장평가 등을 거쳐 4월 중 희망점포 800개를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점포는 사전진단, 스마트기술·장비 도입, 교육과 사후관리 등과 관련해 중기부(최대 500만원)와 지자체(200만원 이상)로부터 지원을 받게 된다.  

배석희 중기부 소상공인경영지원과장은 "동네슈퍼와 같은 지역 상권을 살리는데 있어 규제나 보호 위주의 정책으로는 한계가 있다"면서 "동네슈퍼의 디지털화를 지속할 수 있는 다양한 모델을 지속적으로 도입해 동네슈퍼를 유통산업의 주체로 변화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상세내용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누리집(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스마트슈퍼 참여점포는 공단 누리집과 개별 지자체 누리집 등을 통해 이달 23일부터 접수를 시작할 예정이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