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중기부, 38개 모태펀드 선정…총 1조4224억 규모 벤처펀드 조성

모태펀드 6200억 출자…민간투자금 8000억 매칭
한국판 뉴딜·혁신성장·코로나 피해 분야 등에 투자

  • 기사입력 : 2021년03월07일 12:00
  • 최종수정 : 2021년03월07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가 올해 1차 정시 출자사업에 최종 38개 펀드를 선정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한국벤처투자는 '모태펀드 2021년 1차 정시 출자사업' 선정을 마쳤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사업에는 총 132개 펀드가 신청했으며, 심의를 거쳐 최종 38개 펀드가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38개 펀드에 모태펀드가 6200억원을 출자하면 민간 투자자금 약 8000억을 매칭해 총 1조4224억원 규모로 조성할 예정이다. 해당 펀드는 한국판 뉴딜분야와 혁신성장,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분야 등에 투자된다.

특히 한국판 뉴딜의 상징인 '스마트대한민국펀드'는 1차 정시 출자사업을 통해 7000억원을 선정했다. 지난해 조성된 1조3000억원을 합쳐 총 2조원 규모로 조성돼 혁신 스타트업과 벤처기업이 비대면, 바이오, 그린뉴딜 분야에서 일자리 창출과 글로벌 시장 선점에 나설 수 있도록 투자한다. 

분야별로는 비대면 10개 펀드 3750억원, 바이오 1개 펀드 1250억원, 그린뉴딜 5개 펀드 1250억원을 선정했다. 대기업·유니콘 등 멘토기업이 후배기업의 후원자로서 펀드조성에 참여하는 멘토기업 매칭 분야도 4개 펀드 750억원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한 펀드는 조속히 결성을 마치고 개별 벤처캐피탈을 통해 본격적인 투자가 이뤄질 예정이다. 

한편 지난 2월 공고한 '모태펀드 2021년 2차 정시 출자사업' 또한 온라인 접수 중이다. 접수 기한은 3월 31일까지다.  

양승욱 중기부 벤처투자과장은 "모태펀드 2021년 출자사업을 통해 선정된 벤처펀드가 한국판 뉴딜의 핵심 주역인 혁신벤처기업의 창업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에 나서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