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대전시 79개 기관에 지역건설업체 배려 요청

  • 기사입력 : 2021년07월28일 10:53
  • 최종수정 : 2021년07월28일 10: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전=뉴스핌] 라안일 기자 = 대전시가 지역 건설경기 활성화를 위해 주요 기관장들에게 지역건설업체를 적극 활용해 줄 것을 요청했다.

28일 시에 따르면 지역에 위치한 정부투자기관, 대학, 연구기관, 군부대 등 79개 주요기관에 지역건설업체 수주기회 확대 및 적정공사비 책정 등을 부탁하는 서한문을 발송했다.

대전시청 전경 2020.04.20 dnjsqls5080@newspim.com

서한문에서 허 시장은 건설공사 발주 시 지역업체가 수주할 수 있도록 기회를 늘려 준다면 지역업체의 도급률이 올라갈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건설품질과 안전기준 강화, 환경문제 증가, 최저임금 상승 등최근 변화된 건설 환경을 반영해 공사발주 시 적정공사비를 책정해 줄 것을 요청했다.

허 시장은 "현재 사회적거리두기 4단계로 우리 대전시민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특히 건설업계의 타격이 지역경제의 어려움으로 이어지는 만큼 기관장님들께서 우리지역 건설산업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대전시 주요 기관들이 협력해 줄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ra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