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철강

동국제강, 학대피해아동 위해 임직원 참여 3400만원 기부

장세욱 부회장 등 임직원 583명, 3397만9104걸음
사회적 소외계층 지원 위해 임직원 '한마음 한 뜻'

  • 기사입력 : 2021년06월11일 17:52
  • 최종수정 : 2021년06월11일 17: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동국제강은 11일 마포구에 위치한 세이브더칠드런 코리아 본부에서 '학대피해아동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갖고 '착한 걸음 캠페인'을 통해 기부금 약 34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착한걸음 캠페인'은 동국제강이 임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참여형 사회공헌 활동이다. 동국제강은 캠페인 기간 동안 참여한 임직원의 걸음 수만큼 기부금을 축적하고, 축적한 기부금을 사회적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전달한다.

동국제강은 지난달 10일부터 16일을 '착한걸음 주간'으로 지정하고 임직원의 참여를 독려했다. 이번 캠페인은 걷기 전용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해 동국제강만의 커뮤니티를 개설, 참여 임직원이 함께 목표 걸음 수를 축적하며 목표보다 900만보 높은 걸음 수를 달성했다.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11일 마포구 세이브더칠드런 본사에서 열린 '학대피해아동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에서 동국제강 이찬희 동반협력실장(좌)과 세이브더칠드런 정태영 총장(우)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동국제강] 2021.06.11 peoplekim@newspim.com

특히 동국제강은 사회공헌활동과 환경 보호를 결합하여, 일상 생활에서 플라스틱 활용을 줄이거나 '플로깅(Plogging. 조깅하며 쓰레기를 줍는 활동)' 등을 인증한 참여자에게 추가 혜택을 제공하는 '업그린 챌린지' 등을 구성해 임직원 참여율을 높였다. 

이번 착한걸음 캠페인에는 장세욱 부회장을 비롯한 임직원 583명이 참여해 총 3397만9104걸음을 걸었다. 누적 걸음에 따른 기부금은 국제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을 통해 학대 피해 아동의 정서적 안정을 위한 쉼터 지원과 심리 치료를 위해 쓰일 예정이다. 

동국제강은 2019년부터 매해 착한걸음 캠페인을 통해 임직원 건강 증진 활동을 장려하고, 누적 금액을 기부해 왔다. 2019년에는 난치성 환아들에게 의료비를 전달했으며, 2020년에는 코로나 19 결식 아동을 대상으로 식품 키트를 지원한 바 있다. 

people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