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포탈

금융사, 네이버 인증서·전자문서 서비스 도입 확산

  • 기사입력 : 2020년12월28일 09:21
  • 최종수정 : 2020년12월28일 09: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완 기자 = 네이버 인증서와 전자문서 서비스를 받아들이는 금융사들이 빠르게 늘고 있다.

[제공=네이버]

네이버는 KB증권의 월간 거래내역 통지문 등 고객이 요청한 각종 자료들을 네이버 전자문서 서비스를 통해 제공한다고 28일 밝혔다. 내년 초부터는 삼성화재, 현대해상 등 주요 보험사로 확대적용된다. 이들 금융사들은 고객 요청 자료를 시작으로 향후 모든 종이우편물을 네이버 전자문서 서비스로 전환할 계획이다.

네이버 인증서 범용성도 강화된다. 내년 2월부터는 SC제일은행과 신한금융투자에서도 네이버 인증서가 적용돼, 네이버 인증서를 통한 로그인부터 각종 금융거래가 가능해진다. 내년 1분기에는 현대해상, MG손해보험 등 주요 보험사들도 네이버 인증서를 도입할 예정이다.

유봉석 네이버 총괄은 "금융 분야에서 네이버 인증서와 전자문서 서비스가 범용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제휴처를 확대해, 이용자들이 분야별로 다른 인증 서비스를 이용해야 하는 불편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swiss2pac@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