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존림 신임 사장 "삼성바이오로직스 새 시대 열어갈 것"

  • 기사입력 : 2020년12월16일 16:15
  • 최종수정 : 2020년12월16일 16: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세계 톱티어 향해 도약하는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새 시대를 열어가겠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16일 이사회를 열고 존림 신임 대표이사 사장을 선임했다.

존림 대표이사 사장은 미국 콜롬비아대 화학공학 학사, 스탠포드대 화학공학 석사, 노스웨스턴대 MBA(경영학 석사) 출신이다. 글로벌 제약사 로슈와 제넨텍에서 생산, 영업, 개발 총괄 및 최고재무책임자(CFO) 등을 역임했다.

존림 사장은 지난 2018년 9월 삼성바이오로직스에 합류, 현재 세계 최대 규모 공장인 3공장 운영을 총괄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 유행 상황에서 수주를 확보하고 조기 안정화하는 성과를 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 사장.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존림 사장은 이날 임직원 대상 취임사를 통해 "향후 10년 간 CMO, CDO, CRO 등 전 사업 부분에서 글로벌 1위를 달성하고, 장기적으로는 바이오 의약품 산업에서 주요 사업을 영위하는 글로벌 바이오 제약사로 본격 도약하자"며 "지난 10년간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성장을 이끈 '혁신 의지'와 '도전 정신'을 계승하고 '협업'을 강화하여 세계 톱티어(Top Tier)를 향해 도약하는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새 시대를 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의약품위탁생산(CMO) 사업은 경우, 선제적인 투자로 공장 증설을 지속해 바이오의약품 생산 업계 생산능력(캐파) 1위자리를 지킨다는 방침이다. 의약품위탁개발(CDO)과 의약품위탁연구(CRO) 사업에서도 기술력과 역량을 끌어올리는 데 집중할 계획이다.

존림 사장은 이어 "지난 10년간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성장을 이끈 '혁신 의지'와 '도전 정신'을 계승하고 '협업'을 강화해 세계 톱티어(Top Tier)를 향해 도약하는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새 시대를 열어갈 것"이라며 "사람을 살리는 약을 만들고 인류의 건강과 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것이니만큼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일해달라"고 덧붙였다.

allze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