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더존비즈온, '디지털 뉴딜과 비대면 계약 혁신' 주제 온라인 세미나 개최

  • 기사입력 : 2020년12월09일 10:33
  • 최종수정 : 2020년12월09일 10: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세원 기자 = 더존비즈온은 지난 8일 '디지털 뉴딜과 비대면 계약 혁신'을 주제로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코로나19를 계기로 급성장하고 있는 비대면 산업을 전망하고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비즈니스 변화를 논의하고자 마련된 행사다.

이날 더불어민주당 한준호 의원, 대한변호사협회 이찬희 협회장과 여운국 부회장, 한국IT서비스학회 임규건 학회장, 개인정보보호위원회 개인정보정책국 신종철 과장,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 김종현 블록체인·융합PM, 법무법인 린 구태언 변호사, 이화여대 채상미 교수가 더존을지타워를 찾았다. 

더존비즈온 플랫폼사업부문 송호철 대표가 '블록체인과 클라우드 비대면 생태계의 융합'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사진=더존비즈온]

세미나 발제자 및 각 분야 전문가들은 공통으로 코로나19 이후 기업의 비대면 업무 환경 구축의 필요성과 블록체인 기반의 기술 융합을 강조했다.

송호철 더존비즈온 플랫폼사업부문 대표는 '블록체인과 클라우드 비대면 생태계의 융합'을 주제로 발제에 나섰다. 기업 디지털 전환의 중요성 및 디지털 뉴딜의 핵심인 데이터 활성화 방안, 데이터댐 개념을 통한 산업 선순환 구조 등을 설명하고 이를 지원하기 위한 융합 플랫폼 구축의 필요성에 대해서 언급했다.

신종철 개인정보보호위원회 개인정보정책국 과장은 '블록체인 기술과 개인정보보호'에 대해 발표했다. 국내 현행법에서 요구되는 개인정보보호의 파기 의무 및 제3자 제공 동의 등의 이슈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비해 블록체인 기술 확산에 따른 개인정보보호 문제를 예방할 것을 당부했다.

김종현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 블록체인·융합PM은 '인터넷 혁신을 이어가는 블록체인 혁신'에서 분산 컴퓨팅 중심의 기술 추세를 전망하며 미래 기술로 주목받는 블록체인의 역할을 설명했다. 법무법인 린의 구태언 변호사는 '디지털 뉴딜 시대, 블록체인과 전자계약의 미래'라는 주제로 비대면 시대에 달라지고 있는 계약과 법적 효력,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컨트랙트의 활용방안과 인공지능 기반 법률서비스의 미래에 대해 다양한 예시와 함께 법률 전문가로서 의견을 제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더존비즈온의 개인용 통합 서비스 제공 플랫폼 '위하고 원' 간편계약 앱 서비스가 최초 공개됐다. '위하고 원'은 채팅, 음성, 화상통화 등 친숙한 커뮤니케이션 도구를 활용해 비대면 환경에서 누구나 쉽게 계약할 수 있다. 법적취약계층인 개인, 소상공인 간의 계약과정에서 발생하는 분쟁 해결을 돕기 위해 변호사 첨삭 서비스 또한 제공된다.

송호철 대표는 "이번 세미나를 시작으로 향후 블록체인 기술 세미나 및 콘퍼런스 개최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해 비대면 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블록체인의 무결성을 기반으로 제공되는 간편계약 서비스를 시작으로 기업과 개인이 연결되는 생태계를 통해 더욱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하며 플랫폼을 발전시켜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saewkim9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