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뉴스핌

정부 "日 스가 총리와 한·일 우호협력 증진 위해 계속 협력"

기사입력 : 2020년09월15일 15:28

최종수정 : 2020년09월15일 15:28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 "협력관계 증진 위해 긴밀한 소통"

[서울=뉴스핌] 이영태 기자 = 정부는 15일 일본의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이 사실상 차기 일본 총리로 확정된 데 대해 일본과의 우호협력 증진을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스가 장관이 전날 자민당 총재로 선출되면서 사실상 차기 총리로 내정된 데 대한 정부의 입장을 묻는 질문에 "정부는 새로 선출된 일본 총리, 그리고 새 내각과도 한일 간 우호 협력관계 증진을 위해 계속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도쿄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의 후임을 결정하는 일본 자민당 총재 선거에서 압승을 거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이 당선 후 첫 기자회견에 나섰다. 2020.09.14 gong@newspim.com

김 대변인은 스가 총리 선출 이후 한일관계 개선 노력에 대해 "한일 간 우호 협력관계 증진이 저희로서는 아주 중요하다"며 "그를 위해서 노력해 나가고 있고, 그 노력해 나가고 협력해 나가는 과정에 양측 간의 긴밀한 소통이 이루어지고 있다"고 답했다.

일본의 새 총리 선출과 관련한 정부의 축전 발송계획에 대해선 "내일 총리가 선출되기 때문에 총리 선출된 다음에 입장은 별도로 있을 것"이라고 부연했다.

스가, 양원총회에서 70.5% 획득하며 자민당 총재 당선…16일 총리 지명

전날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일본 자민당 총재선거에서 당원들의 압도적 지지를 얻으며 당선됐다. 그는 집권당 총재가 총리를 맡는 관행에 따라 오는 16일 임시국회에서 제99대 일본 총리로 지명을 받은 다음 새 내각을 이끈다.

스가 장관은 전날 도쿄도 내 한 호텔에서 열린 양원의원총회에서 국회의원 394표와 지방대표 141표를 합친 535표(유효투표 534표)의 70.5%인 377표를 획득했다. 그는 공식 출마 선언 전 이미 당내 7개 파벌 중 5개 파벌의 지지를 받아 '차기 총리'를 예약했었다. 경쟁후보인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정조회장은 89표, 이시바 시게루(石破茂) 전 간사장은 68표를 얻었다.

총재 임기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의 잔여임기인 1년이다. 그러나 국정운영의 구심력 확보를 위해 중의원 해산과 조기 총선 실시를 통해 장기 집권의 기반을 다질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자민당 총재선거는 아베 총리가 지난달 28일 지병인 궤양성 대장염 재발을 이유로 전격 사의를 표명하면서 진행됐다. 역대 최장수 총리인 아베 총리는 국회에서 스가 총리 지명이 이뤄지면 중의원 의원 신분으로 돌아간다.

medialyt@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오세훈 58.1% vs 송영길 34.7%...지지율 격차 큰 이유는?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과반의 지지를 얻으며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크게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윤석열 대통령 취임 직후 '허니문 효과'에 더해 지난해 보궐선거에서 대승을 거두고 1년여 만에 재도전에 나서는 '현역 시장' 오 후보에 힘을 실어주려는 여론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2022-05-17 06:00
사진
국회 '루나 청문회' 연다...권도형·거래소 대표 증인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국회가 테라·루나를 만든 테라폼랩스의 권도형 대표, 가상자산거래소 대표 등을 대상으로 청문회를 추진한다. 대표적인 한국산 가상화폐 '루나'의 시가총액이 99% 이상 폭락하면서 국내 거래소에서 줄줄이 상장 폐지되며 투자자들이 피해를 입고 있지만, 정부와 금융당국이 관련법이 없다는 이유로 손을 놓고 있자 국회가 직접 나선 것이다. 윤창현 국민의힘 의원은 17일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국회법상 규정된 청문회 개최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최근의 문제가 된 루나의 권도형 대표를 포함해 관련 거래소 관계자를 국회에 모셔 사태의 원인, 투자자 보호대책에 대해 청문회를 열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2022-05-17 13:07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