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KYD 디데이
GAM 일반

속보

더보기

[GAM]미중 전환점 이끌 APEC에 쏠린 눈① G2 해빙 모드 급물살

기사입력 : 2023년11월16일 08:34

최종수정 : 2023년11월16일 08:47

외교에서 산업으로 확대되는 미·중 화해 기류
APEC 기점, 중국산 관세 기준 한층 완화 기대

이 기사는 11월 13일 오전 10시30분 '해외 주식 투자의 도우미' GAM(Global Asset Management)에 출고된 프리미엄 기사입니다. GAM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9000여 해외 종목의 프리미엄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핌] 배상희 기자 = 11일(이하 현지시간)부터 17일까지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회의가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다. 12년 만에 미국에서 개최되는 이번 회의에서 전세계의 이목이 집중되는 관전포인트 중 하나는 미국과 중국 주요 2개국(G2) 정상의 만남이다.

15일로 예정된 미중 정상회담은 지난해 11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린 G20(20국) 정상회의 이후 1년 만으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6년 만에 미국을 방문하게 된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는 '역사∙인민∙세계적 책임에 대한 태도에 따른 중미관계 발전–중미 정상의 샌프란시스코 회담을 주시하며'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중미 양국의 공동 이익은 대립보다 크고, 중미 각자가 이뤄내는 성공은 서로에게 도전이 아닌 기회다. 양국은 함께 성취하고 번영할 수 있으며, 양국의 발전은 물론 전세계에 유익을 가져다 줄 수 있다"며 미중 관계 해빙기 도래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 외교→산업으로, 미중 관계 해빙 모드 전방위화

APEC 정상 회담을 앞두고 11월을 전후해 외교와 산업 등 다방면에서 양국 관계의 훈풍 기류가 감지됐다. 

방정증권(方正證券)은 최신 보고서를 통해 6월 들어 이미 7명의 미국 고위급 관계자들이 중국을 방문했고, 9월에는 미중 경제 영역 합작팀이 구축되는 등 미중 양국 관계의 개선 기류가 급물살을 타고 있다고 전했다.

우선 지난달 26~28일 왕이(王毅) 중국 공산당 중앙정치국 위원 겸 외교부장은 미국을 방문해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과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 보자관과 회담을 갖고 양국 양자관계와 국제 이슈를 논의했다. 왕 외교부장이 미국을 방문한 것은 2018년 5월 이후 5년 만이며, 조 바이든 미국 정부가 들어선 이후로는 처음이다.

이렇게 물꼬가 터진 미중 관계 해빙 기류는 지난 11월 3일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열린 최초의 해양업무교섭회의로 이어졌다. 마크 램버트 미 국무부 중국조정관 겸 부차관보는 이날 훙량(洪亮) 중국 외교부 변계해양사(司) 사장(국장급)을 만나 남중국해를 둘러싼 사안을 논의했다. 양국은 시 주석의 방미를 앞두고 대만해협과 함께 양국 군사 관계의 최대 현안으로 꼽히는 남중국해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별도의 소통 채널을 구축했다.

같은 달 6일에는 세라 민카라 미국 국제장애인 인권특별보자관과 타린 윌리엄스 노동부 장애인고용정책 차관보가 중국 장애인연합회(CDPF)를 만나 미중 장애인 조정회의를 재개했다. 

이어 8일에는 양국 기후 특사단이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기후 회담을 가졌고, 9일에는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과 허리펑(何立峰) 중국 부총리가 회담을 갖고 미중 디커플링(탈동조화)이 아닌 양국의 경제적 소통을 강화하는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미중 양국 관계에 불어든 훈풍은 산업으로도 이어지는 분위기다. 

지난 9일 중국 관영 CCTV는 올해 동절기와 내년 춘절기 동안 미국과 중국을 잇는 항공편이 주당 48편에서 70편으로 확대될 것이라는 소식을 전했다.

양국 무역 관계도 개선되면서 9일 싱가포르 연합조보(聯合早報)에 따르면 중국 국영 곡물업체인 중국식량비축관리그룹(中儲糧∙중추량∙SINO GRAIN)은 이달 7일 미국으로부터 70만 톤(t)의 대두를 구매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구매 건은 올해 7월 이래 중국이 미국에서 구매한 대두 규모로 최대치다.

여기에 미국이 대중국 압박 수단으로 꺼내드는 대표적 카드인 반도체 산업을 둘러싼 훈풍 기류도 감지된다.

지난 9일 미국 반도체 회사 엔비디아는 중국시장 공급용 AI칩 3종 HGX H20, L20 PCIe, L2 PCIe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지 매체에 따르면 엔비디아는 해당 내용에 대해 오는 16일 정식으로 발표를 할 것이며, 양산 시기는 대략 올해 12월~내년 1월 사이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 중국산 제품 관세 기준 완화, 무역마찰 해소 기대 

중국 상무부와 중국 관영매체 환구망(環球網) 등에 따르면 올해 들어 미국 정부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 기준은 점진적으로 완화돼 왔는데, 이번 미중 정상회담을 기점으로 이러한 흐름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9월 들어 미국 정부는 352개 중국산 제품 및 77개 중국산 코로나19 관련 물품에 대한 고율 관세 부과 면제 조치를 추가 연장했다. 

같은 달 미 무역대표부(USTR) 캐서린 타이 대표는 "미국은 중국과의 무역관계 균형을 재정립할 수 있는 방안을 신중하게 고려 중이며, 올해 안으로 미국의 무역 법안인 '슈퍼 301조'에 기반한 대(對)중국 관세 심의를 마무리 짓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는 미국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 조치의 완화를 예고하는 발언으로 해석된다.

<미중 전환점 이끌 APEC에 쏠린 눈② 주목할 '2대 투자방향'>, <미중 전환점 이끌 APEC에 쏠린 눈③ 수혜 기대 '3대 섹터'>로 이어짐. 

pxx17@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4.10총선] 민주당 175석·국민의힘 108석…조국혁신당 12석 '돌풍'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제22대 총선 지역구 개표가 사실상 마무리된 가운데 총 254개 선거구 중 더불어민주당이 161곳에서, 국민의힘은 90곳에서 각각 승리했다. 11일 오전 8시 기준 비례대표 개표율도 99.57%로 마무리 수순인 가운데, 총 46석 중 국민의미래 17석, 더불어민주연합 12석, 조국혁신당 11석, 개혁신당 1석을 확보했다.  국민의미래와 더불어민주연합이 각각 2석을, 조국혁신당이 1석을 추가로 더 확보할 것으로 예상돼, 비례대표는 국민의미래 19석, 더불어민주연합 14석, 조국혁신당 12석, 개혁신당 1석이 예상된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개표 상황실에 자리하고 있다. 2024.04.10 leehs@newspim.com 지역구 의석과 합하면 범야권은 180석 이상의 거대 의석을, 여권은 100석을 조금 넘기며 개헌 저지선을 가까스로 확보한 모양새가 된다. 이날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개표 결과에 따르면 오전 8시 개표율 99.87% 기준 민주당은 지역구 161곳, 국민의힘은 90곳에서 각각 당선을 확정했다. 새로운미래와 개혁신당, 진보당도 각각 1곳에서 승리했다. 전체 122석 수도권의 경우 민주당이 서울 48곳 중 37곳을 확보했다. 경기에서는 60곳 중 53석을, 인천에서는 14곳 중 12곳을 차지하며 대승을 거뒀다. 반면 국민의힘은 서울 11곳, 인천 2곳, 경기 6곳을 확보하는 데 그쳤다. 충청도에서도 민주당이 총 19곳 중 13곳에서 승리했다. 민주당은 대전 7개 선거구도 싹쓸이하는 데 성공했으며 세종에서도 1석을 확보했다. 국민의힘은 부산 18곳 중 17곳, 대구 12곳 전체, 울산 6곳 중 4곳, 경상도 29곳 중 26곳에서 승리하며 TK, PK에서의 강세는 이어갔다. 전라도 20개 선거구는 민주당이 석권했다. 광주 역시 8곳 모두 민주당이 차지했다. 강원도의 경우 8곳 중 국민의힘이 6곳, 민주당이 2곳에서 각각 승리했다.  oneway@newspim.com 2024-04-11 08:36
사진
尹 "국민 뜻 받들어 국정쇄신...민생 안정에 최선" [서울=뉴스핌] 박성준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총선에서 나타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고 경제와 민생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관섭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에서 브리핑을 열고 윤 대통령이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야당의 협조 없이 민생 현안 법안 처리가 어려운데 대통령의 말씀을 야당과 협조, 소통에 나서겠다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나'라는 질문에 "그렇게 해석하셔도 좋다"고 답했다.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결과 더불어민주당이 지역구 161석과 비례대표 14석으로 175석을 확보하며 단독으로 과반 의석을 차지했다. 반면 여당인 국민의힘은 지역구 90석·비례대표 18석으로 총 108석을 얻어내며 '탄핵·개헌저지선'(100석)을 지켜내는 데 그쳤다. [서울=뉴스핌] 윤석열 대통령이 1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에서 의대증원·의료개혁 관련 '국민께 드리는 말씀'을 발표하고 있다.[사진=대통령실] 2024.04.01 photo@newspim.com parksj@newspim.com 2024-04-11 11:12
안다쇼핑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