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포탈

[2021 국감] 김범수, "성장에 취해 주위 간과…초심으로 돌아가겠다 "

'더 나은 세상으로'…카카오 철학 다듬는다
향후 계획과 상생안, 빠른 시일 내 공개 예정

  • 기사입력 : 2021년10월07일 21:31
  • 최종수정 : 2021년10월07일 23:0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정수 기자 = 김범수 카카오 의장은 "성장에 취해 주위를 간과했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7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국정감사 증인으로 출석해 이 같이 전했다.

김 의장은 송갑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 이후 맺음말에서 "카카오는 스타트업에서 시작해 여기까지 왔다"며 "2~3년전부터 수익을 내기 시작해 저 자신을 포함해 모든 공동체 최고경영자(CEO)들이 성장에 취해 주위를 간과하는 실수를 저질렀다"고 털어놨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김범수 카카오 의장이 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중소벤처기업부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얼굴을 만지고 있다. 2021.10.07 leehs@newspim.com

김 의장은 "정말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카카오 전체 공동체가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며 "'더 나은 세상을 만들겠다'는 카카오의 철학이 많이 미약해졌다. 초심으로 돌아가겠다"고 강조했다.

김 의장은 "성장에 취해 무리한 확장이나 기존 관습을 따라가는 형태가 이번 기회에 많이 드러났다"며 "카카오 내부에서 처절하게 검토하고 카카오의 지향점과 지양점을 명확히 구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신속하게 일정, 계획, 방안, 상생에 대해 다 공개해 말씀드리겠다"며 "다시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거듭 고개를 숙였다.

freshwater@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