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증권·금융 > 증권

NH투자증권, '함께하는 마을 만들기'일손돕기 실시

경기도 파주시 당동2리 농가지역 방문

  • 기사입력 : 2021년05월03일 15:00
  • 최종수정 : 2021년05월03일 15: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신정 기자 = NH투자증권은 민간인출입통제선(민통선) 접경지역인 경기도 파주시 문산읍 당동2리 농가 지역을 방문하고 일손돕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NH투자증권은 민간인출입통제선(민통선) 접경지역인 경기도 파주시 문산읍 당동2리 농가 지역을 방문하고 일손돕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사진=NH투자증권]

이 행사는 농촌 고령화 등으로 영농에 어려움을 겪는 농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범농협 차원에서 지난 2016년부터 실시 중인 도농(都農)협동사업 '함께하는 마을 만들기' 운동의 일환이다. 이 날 정용석 부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50여명은 일손이 부족한 농가의 약 3000평 밭에서 고추식재 및 사과 꽃따기 작업을 했다.

특히 이번 농촌 봉사활동은 방역 방침에 의거해 참여 인원을 한정했다. 이동수단 역시 대형버스 2대 배차로 좌석 거리두기를 실시했다. 또 봉사활동 시 마스크 착용과 손소독제 비치로 기본방역에 만전을 기해 진행했다.

정용석 NH투자증권 부사장은 "농업인의 행복을 최우선 가치로 하는 농협그룹의 일원으로서 중요한 기간산업인 농업과 농업인의 발전에 기여해야 하는 사명이 있다"며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으로 도농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z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