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현대차, 법인 대상 충전기 무상 렌탈서비스 'EV 충전 솔루션' 운영

전기차 충전 인프라 업체 '에스트래픽'과 제휴

  • 기사입력 : 2021년04월22일 10:39
  • 최종수정 : 2021년04월22일 14: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조정한 기자 = 현대자동차가 에스트래픽과 함께 전기차 구매 법인의 충전 스트레스를 덜어줄 차별화된 충전 솔루션을 제공한다. 

현대자동차는 전기차를 구매하는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 충전기 설치부터 사용, 보수 및 철거까지 전 과정을 책임지는 특화 서비스 'EV Charge Solution(EV 충전 솔루션)'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EV Charge Solution'은 현대자동차가 전기차 충전 인프라 업체인 '에스트래픽'과 제휴해 현대자동차의 전기차를 구매하는 법인 고객에게 충전기를 무상으로 대여해주고, 관리 및 충전 비용의 부담까지 해소해주는 전기차 구매 법인 특화 서비스다. 

[사진=현대차]

구체적으로 현대자동차와 에스트래픽은 'EV Charge Solution' 이용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 급속(100kWh) 또는 완속(7kWh) 충전기를 별도의 비용 없이 설치해주고, 약정기간 동안 무료로 대여해준다. 

구매 대수에 따른 제한 없이 충전기 설치가 가능하며, 계약 기간 내 별도의 보수 및 관리 비용에 대한 부담 없이 약정기간인 5년 이내 특정 사용량만 충족시키면 되는 조건이다. 

급속 충전기의 경우 5년 이내 총 45만kW(월평균 7500kW, 165만원 상당), 완속 충전기의 경우 5년 이내 총 2만7000kW(월평균 450kW, 7만 2000원 상당)를 사용하는 조건이며 제공받은 약정 기간 내 사용량을 충족시키지 못한 경우에는 별도 페널티 없이 추가 5년 계약 연장도 가능하다. 약정기간 포함 최대 10년까지 사용 가능하다.

단, 법인 택시 업체의 경우 주행량이 많은 점을 고려해 급속 충전기 사용 시 약정기간 내 총 42만kW 사용 조건이 적용되며, 약정기간 5년(월평균 7000kW) 또는 약정기간 7년(월평균 5000kW) 중 유리한 것으로 선택 가능하다. 

한편, 법인 고객이 충전기를 공용 개방한다는 조건 아래 정부 보조금을 지원받을 경우에는 특정 사용량을 충족시켜야 한다는 조건 없이도 충전기 이용이 가능하다. (약정기간 완속 충전기 5년, 급속 충전기 7년 적용)

아울러 현대자동차와 에스트래픽은 'EV Charge Solution'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국내 최저 수준의 충전 요금 혜택까지 제공한다. 

서비스를 이용하는 법인 고객은 사업장에 설치된 충전기를 포함해 국내에 설치된 에스트래픽 충전기를 환경부 고시금액 기준 급속 충전기는 10%, 완속 충전기는 20% 할인된 요금으로 이용 가능하며, 한전 충전기도 급속·완속 충전기 모두 10% 할인된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다. 단, 부분개방 한전 충전소는 제외된다.

'EV Charge Solution'은 아이오닉 5 등 신규 출시되는 전기차를 구매한 법인 고객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EV Charge Solution'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또는 에스트래픽 전기차 브랜드 '에스에스 차져'의 전용 홈페이지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정부의 친환경차 확대 정책에 맞춰 당사 EV 차량을 구매하는 법인 고객들을 위해 차별화된 충전 솔루션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전기차 라이프를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줄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giveit9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