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축구

손흥민, EPL 시즌 '최다 15호골'로 메이슨 감독대행에 첫승 선사

  • 기사입력 : 2021년04월22일 07:39
  • 최종수정 : 2021년04월22일 07: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손흥민이 무리뉴 감독 경질후 첫 경기에서 결승골을 작성, 한 시즌 최다 골 기록을 경신했다.

토트넘의 손흥민(29)은 22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시즌 EPL(프리미어리그) 29라운드 사우샘프턴전에 선발 출전해 1대1로 맞선 후반 45분 페널티킥 결승골을 터트렸다.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비디오판독으로 취소된 손흥민의 골 장면.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4.22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손흥민의 PK 득점 장면.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4.22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손흥민과 포옹하는 손흥민, 메이슨 감독대행은 나이가 한살 밖에 차이가 나지 않는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4.22 fineview@newspim.com

시즌 15호 골을 써낸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데뷔 이후 한 시즌 최다 골을 넣었다. 지금까지 최고 기록은 분데스리가에서 토트넘 이적 뒤 두 번째 시즌이던 2016~2017시즌의 14골이었다.

또한 올 시즌 참가한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등 모든 대회에서 총 20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2016~2017시즌 세웠던 자신의 한 시즌 공식전 최다 21골 타이기록도 눈앞에 두게됐다.

이날 손흥민은 비디오판독(VAR) 끝에 오프사이드(루카스 모우라) 판정으로 득점이 취소된 아쉬움을 PK 결승골로 풀었다.

이로써 손흥민은 선수 출신인 라이언 메이슨 감독대행에게 첫승을 선사했다.

라이언 메이슨 감독대행은 2008년 토트넘에서 프로 데뷔해 2016년까지 뛰었다. EPL 역대 최연소 사령탑인 라이언 메이슨은 2016~2016시즌 손흥민과 함께 뛰었다. 손흥민과의 나이 차는 한살 많은 서른살이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