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증권·금융 > 가상통화

[글로벌 블록체인] 3월 19일 오전 뉴스 브리핑

BoA 애널리스트 "BTC, 9,300만 달러 순유입으로 가격 1% 상승 가능"
미 SEC, 45일 내 반에크 비트코인 ETF 승인 여부 결정

  • 기사입력 : 2021년03월19일 09:34
  • 최종수정 : 2021년03월19일 09: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연 기자 =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프란시스코 블랑(Francisco Blanch), 사비타 서브라마니안(Savita Subramanian) 등 뱅크오브아메리카(BoA) 애널리스트들이 17일(현지 시간) 보고서를 통해 "비트코인의 가격을 1% 움직이는 데 9,300만 달러면 충분할 것으로 예상한다. 변동성이 높고 유동성이 적은 비트코인은 상대적으로 작은 규모의 자금으로도 가격이 크게 움직일 수 있다. 반면 금의 경우 1%의 가격을 움직이려면 20억 달러에 가까운 순유입이 필요하다"고 진단했다.

이와 관련 BoA 애널리스트들은 "비트코인 가격을 올릴 수 있는 또 다른 요인은 소위 '고래' 계정 혹은 기관 계정 보유자들이 BTC를 판매하지 않고 매집하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블록체인 기록을 살펴보면 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이후 '고래' 계정들은 BTC를 판매하지 않을 것을 확인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 아시아 퍼시픽 소속 시장전략가 제프리 할리는 "비트코인의 가격 움직임 대부분은 투자자들의 투기적 심리에 의해 좌우되지만 짧은 시간 내 급등 혹은 급락은 특정 시점의 양방향 유동성 부족으로 설명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미 SEC, 45일 내 반에크 비트코인 ETF 승인 여부 결정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SEC(증권거래위원회)가 뉴욕 소재 자산운용사 반에크가 신청한 비트코인 ETF에 대해 앞으로 45일간의 검토 기간을 갖는다. SEC는 45일 내 비트코인 ETF 신청을 승인/반려하거나 검토 기간을 연장할 수 있다. SEC는 그간 시장조작 가능성 등을 이유로 모든 종류의 비트코인 ETF 신청을 반려해왔다.

언스플래시

◆BoA "디파이, BTC보다 더 파괴적"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뱅크오브아메리카(BoA)가 최근 보고서를 통해 "디파이가 BTC보다 더 큰 파괴력을 지니고 있다"고 평가했다. BoA는 "화젯거리가 가장 많은 암호화폐는 BTC이지만, 사실상 ETH(블록체인)의 기능이 가장 많다"며 "특히 디파이 커스터디 부분에 있어서 BTC보다 더 유연하다"고 말했다. 이어 "디파이가 후에는 은행, 월스트리트 기업, 보험회사 등에 문제로 작용할 수 있다. 그러나 지금은 아니다"며 "디파이를 주류 자본시장의 근본적 변화로 여기지만, 아직 갈길이 멀다"고 덧붙였다. 앞서 보도에 따르면 BoA는 해당 보고서를 통해 "투기 외에 BTC를 보유할 충분한 이유가 없다. 비트코인의 포트폴리오 편입에 대한 장점은 다각화, 인플레이션 헷지, 안정적 수익 등이 아닌, 비트코인 수요가 공급을 앞질러 생긴 가격상승이다"고 평가했다.

◆美 켄터키 주 상원, 암호화폐 채굴 장려 세금 우대법 통과
암호화폐 더블록에 따르면, 최근 미국 캔터키 주 의회가 암호화폐 채굴 기업을 유치하기 위해 세금우대 방안이 담긴 법안 두 개를 통과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하원의 통과를 거친 해당 법안은 지난 3월 15일 찬성 29표, 반대 7표를 얻어 최종 통과됐다. 이에 따라 해당 법안은 댄디 베시어 켄터키 주지사의 승인만을 남겨놓은 상태다. 앞서 코인니스는 지난 3일 켄터키 주 하원 예산위원회가 암호화폐 채굴 사업자가 구매한 전기에 대한 판매세 의무를 없애는 '세금 우대법'을 통과시켰다고 보도한 바 있다.

◆파일코인 "이중지불 문제, 네트워크 결함이 아닌 API 문제"
파일코인(FIL, 시총 21위)이 트위터를 통해 "파일코인 클라이언트 로터스(Lotus) 팀이 거래소를 통해 받은 보고서에 따르면, 파일코인 네트워크의 이체와 입금을 관장하는 Lotus API의 사용에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 팀은 네트워크의 문제가 아닌 API의 결함으로 보고 있으며, 거래소와의 협력을 통해 API가 올바르게 사용되고 있는지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보도에 따르면 FIL의 이중지불이 의심되는 현상이 발생했다. 이에 바이낸스, 후오비글로벌, MXC 등은 FIL의 입출금 지원을 일시 중단했다.

◆도이체방크 애널리스트 "BTC, 더이상 무시할 수 없어"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유투데이에 따르면, 도이체방크 애널리스트 마리온 라부(Marion Laboure)가 최근 보고서를 통해 "비트코인은 더이상 무시할 수 없는 존재"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그는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은 1조 달러를 넘어섰고, 지속적인 가격 상승 가능성이 열려있다. 각국 중앙은행 및 정부는 비트코인과 기타 암호화폐가 존재한다는 것을 인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올 연말이나 내년 연초부터 각국 정부의 비트코인 규제가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강조했다.

◆스위스 증권거래소 산하 디지털 자산 거래소, 올여름 출시 예정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비트코인닷컴에 따르면, 스위스 최대 증권거래소 SIX가 17일(현지 시간) 산하 디지털 자산 거래소 SDX가 올여름 출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메사리 연구원 "이더리움, PoS 전환 후 비트코인 추월 전망"
8btc에 따르면 암호화폐 분석업체 메사리 소속 시니어 연구원 라이언 왓킨스가 Eth2, PoS(지분증명) 전환이 완료되면 이더리움이 비트코인을 추월할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왓킨스는 3월 18일 유튜브 핀테크 투데이에서 이 같이 전망하며 이더리움이 언제 비트코인을 추월할 수 있을진 모르겠지만 PoS 전환된 이더리움이 미래 가장 주요한 암호화폐가 될 것이라는 데에는 확신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로선 비트코인이 가치저장소로서 이더리움보다 더 매력 있고, 블록체인 자체도 매우 안전하지만, 이더리움이 PoS로 완전히 전환되면 비트코인보다 더 안전해질 것이라는 설명이다.

[이 기사는 뉴스핌과 코인니스가 함께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