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이낙연 "4차 재난지원금 놀랄만한 변화, 노점상도 지원대상 포함"

"상인회에 들어간 노점상 4만여곳 지원"
"4차지원금 꽤 놀랄만한 변화 있을 것, 추경은 약 20조원"

  • 기사입력 : 2021년02월27일 18:18
  • 최종수정 : 2021년02월27일 18: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해 "꽤 놀랄만한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27일 김해 중소기업비즈니스센터에서 열린 '소상공인 온·오프라인 대담'에 참석해 "내일이면 긴급재난지원금에 대한 당정협의가 마무리된다"며 "과거 3차례 지원금보다 액수가 늘어나게 된다"고 언급했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kilroy023@newspim.com

이 대표는 이번 지원 대상에 노점상이 포함된다고 밝혔다. "가장 획기적인 것은 노점상을 이번 지원대상에 포함한 것"이라며 "정확히는 상인회에 들어간 노점상이 이번에 지원대상이 될 것이며 전국에 4만여곳 정도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4차 재난지원금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은 약 20조원 가량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원래 편성된 예산에서 세출을 바꿔 끌어다 쓰는 것이 4조원 정도로 두 가지를 합하면 20조원이 조금 못 된다"며 "국회 심의 과정에서 조금 더 불어나면 20조원이 넘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한편 그는 전날 국회가 가덕도신공항 특별법을 통과시킨 것을 언급하며 "이것을 계기로 부·울·경 메가시티가 본격화될 것"이라며 "경남과 부산, 울산이 하나의 도시처럼 엮이게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dedanh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