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AM > 일반

[GAM] '애플카 속도 낸다' 라이다 유망주 또 상승 날개

  • 기사입력 : 2021년02월22일 07:14
  • 최종수정 : 2021년02월22일 07: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편집자] 이 기사는 2월 20일 오전 05시59분 '해외 주식 투자의 도우미' GAM(Global Asset Management)에 출고된 프리미엄 기사입니다. GAM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9000여 해외 종목의 프리미엄 기사를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뉴욕=뉴스핌] 황숙혜 특파원 = 애플(AAPL)이 자율 주행차 개발에 속도를 내는 움직임이다.

핵심 부품에 해당하는 자율 주행 센서 확보를 위해 다수의 업체들과 접촉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른바 라이다(lidar) 종목들이 강한 상승 모멘텀을 받았다.

스마트폰 신화를 세운 애플의 자율 주행차 개발이 세간에 뜨거운 화제를 모으는 가운데 크고 작은 행보가 전해질 때마다 주가를 쥐락펴락하는 상황이다.

19일(현지시각) 주요 외신은 애플은 라이다 기반의 센서를 제조하는 업체들과 활발한 계약 협상을 벌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라이다는 레이저 빛이 특정 물체에 도달한 뒤 반사돼 돌아오는 속도를 근간으로 거리를 측정해 내는 기술이다. 이를 이용해 자율 주행차의 주변 상황을 3D로 맵핑할 수 있다.

이른바 5단계의 완전한 자율 주행을 실현시키는 데 라이다는 핵심 기술 가운데 한 가지로 꼽힌다. 애플은 소프트웨어와 인공지능(AI) 알고리즘 등 자율 주행차 개발에 필요한 기술을 수 년간에 걸쳐 확보했지만 하드웨어의 경우 아이폰과 마찬가지로 아웃소싱에 의존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고, 라이다가 그 중 대표적인 부품에 해당한다.

라이다는 애플 뿐 아니라 구글 모기업인 알파벳의 웨이모 사업 부문과 제너럴 모터스(GM)의 크루즈 사업 부문 등 자율 주행차 개발에 뛰어든 업체들 사이에 이미 커다란 수요를 형성하고 있다.

애플 [사진= 로이터 뉴스핌]

기업인수목적회사(SPAC)을 통해 뉴욕증시에 입성한 라이다 관련 기업들이 몸값이 가파르게 상승하는 것도 이 같은 상황과 무관하지 않다.

이날 애플이 라이다 공급 계약을 추진중이라는 보도가 나오면서 관련 종목이 강한 랠리를 연출했다.

이날 내림세로 출발했던 루미나 테크놀로지(LAZR)가 장중 한 때 9% 가량 폭등했고, 벨로다인 라이다(VLDR) 역시 5% 동반 급등했다.

지난 2017년 이후 미국 주요 지역 도로에서 로보택시 기술 테스트를 진행 중인 애플은 카메라와 센서 기술을 이용해 특정 장소를 360도 맵핑하는 데 성공했다.

하지만 자율 주행차 개발에 본격적으로 뛰어들면서 보다 고차원적인 라이다 기술이 요구되는 상황이고, 차세대 제품을 제공할 수 있는 업체와 손을 잡아야 한다.

애플카 뿐 아니라 아이패드 프로와 아이폰12 프로 등 IT 제품에도 라이다 센서 기술이 접목되기 시작했다.

앞서 JP모간은 애플이 2022년 1분기 가상현실(VR) 헤드셋을 선보일 전망이고, 여기에는 라이다가 장착될 것이라고 밝혀 월가의 시선을 끌었다.

시장 전문가들이 라이다 업체의 성장 잠재력에 대해 장밋빛 전망을 제시하는 것도 장기적으로 시장 영역이 크게 확대될 가능성이 열려 있기 때문이다.

시장조사 업체 리서치앤드마켓닷컴은 전세계 라이다 시장이 연평균 15%에 달하는 성장, 2025년 15억7000만달러에 이를 전망이라고 밝힌 바 있다.

루미나의 라이다를 장착한 모빌아이 자율주행차 [사진=로이터 뉴스핌]

루미나는 2012년 간판을 올린 업체로, 자율주행 센서 및 소프트웨어를 공급한다. 월가는 업체의 제품이 안전성과 유비쿼터스 기능을 겸비, 경쟁사에 비해 커다란 강점을 지니고 있다고 평가한다.

볼보가 2022년 출시할 예정인 차세대 자동차 제작에 루미나가 라이다 센서를 공급하기로 했고, 다임러와 인텔을 포함해 상당수의 기업들과 계약이 이뤄졌다.

루미나보다 일찍 라이다 기술 개발에 뛰어든 벨로다인은 십수 년간에 걸쳐 센서와 레이저, 측량 기술을 개발했고 도요타 프리우스 모델에 장착되는 알파벳의 최초 자율주행 프로토타입이 업체의 라이다 센서를 사용한다.

이 밖에 GPS 측량기 제조업체인 트림블(TRMB)과 이스라엘 업체인 이노비즈 테크놀로지가 SPAC과 합병을 통한 기업공개(IPO)를 앞두고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higrace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