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김영록 전남지사 “아프리카돼지열병 물샐 틈 없는 방역해달라”

  • 기사입력 : 2019년09월29일 19:35
  • 최종수정 : 2019년09월29일 19: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무안=뉴스핌] 지영봉 기자 =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이 경기도, 인천 강화도에서 계속 추가 발생함에 따라 29일 함평 학교면 월산리 거점소독실을 방문해 차단방역 현장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김 지사는 “이동 차량 및 사람에 대해 확실하고 치밀하게 소독을 하는 등 물 샐 틈 없는 차단방역을 실시해줄 것”을 당부했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진 판정을 받은 인천시 강화군 강화읍의 한 양돈농장 [사진=뉴스핌DB]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