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정책

SRT 무료 이용 연령 만4세→만6세로 확대

부정승차 과태료 운임의 30배로 강화

  • 기사입력 : 2019년07월10일 18:28
  • 최종수정 : 2019년07월10일 18: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다음달부터 수서발 고속철도(SRT) 무료 이용 연령이 만 4에서 만 6세로 확대된다.

10일 SRT 운영사인 SR은 SRT 이용객 권익보호를 위해 이같이 여객운송약관을 개정했다고 밝혔다.

먼저 보호자와 함께 여행 시 무료로 이용 가능한 유아 연령이 만 4세 미만에서 만 6세 미만으로 확대됐다. 6세 미만은 동반유아 할인으로 기준 운임의 25% 가격에 좌석을 지정받을 수도 있다.

일행이 열차에 타지 못한 경우 환불 청구기간도 3개월에서 1년으로 연장됐다. 환불 청구는 해당 열차 내에서 일행이 객실장에게 미승차 확인을 받아야 한다. 스마트폰에서 승차권을 구매한 경우 SRT 앱으로도 열차 출발 후 5분 이내에 환불받을 수 있다.

검표를 피해 화장실에 숨거나 승차권 위변조 등 고의적이고 반복적인 부정승차에 대해서는 부가운임 기준을 기존 '최대 10배'에서 '최대 30배'로 강화했다.

열차 내 낙하사고 등으로 고객안전을 위협하고 열차 이용에 불편을 주는 자전거, 전동킥보드, 전동휠 등과 같은 물품에 대한 휴대기준도 높아졌다.

출퇴근시간, 휴일, 명절 등 혼잡시간대에는 자전거, 전동킥보드, 전동휠 등은 휴대할 수 없다. 또 혼잡하지 않은 시간대에도 접거나 분해하여 가방에 넣은 경우에만 가능하다.

SR은 건전한 철도이용문화 정착을 위해 집중 홍보와 함께 1개월의 계도기간을 거쳐 다음달 8일부터 개정된 부가운임을 적용할 예정이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 "SRT 이용고객의 권익을 보호하고 사회적 요청을 반영하여 약관을 개정했다"며 "앞으로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해 고객 불편사항을 찾아 지속적으로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