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통일·외교

정의용, 신임 주한미군사령관과 오찬...한반도 안정 기여 당부

라카메라 사령관 "굳건한 연합방위태세 유지"

  • 기사입력 : 2021년08월24일 18:56
  • 최종수정 : 2021년08월24일 18: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신호영 인턴기자 =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지난 7월 취임한 폴 라카메라 주한미군사령관과 오찬을 가졌다. 

외교부는 24일 정 정관이 라카메라 사령관을 만나 한·미동맹 발전 방안과 한반도 정세 등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나눴다고 전했다. 

24일 오전 외교부 공관에서 정의용 외교부 장관(오른쪽)과 폴 라카메라 주한미군사령관이 오찬을 가졌다. [사진=외교부 제공]

정 장관은 라카메라 사령관의 취임을 축하하고 "주한미군사령관으로서 역내 안정과 번영의 핵심축인 한·미동맹의 발전과 한반도 평화·안정에 기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에 라카메라 사령관은 "굳건한 한미 연합방위태세 유지 의무를 이행함으로써 한·미동맹을 적극 뒷받침해 나가겠다"고 회답했다. 

한미주한미군 사령관은 한미연합사령부의 사령관으로 주한UN군과 주한미군 사령관을 겸하는 자리로 미 육군 대장이 보임된다. 

shinhoro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