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이낙연·정세균, 오늘 기자간담회 통해 국정철학·현안 입장 밝힌다

이낙연, 전북지역 기자간담회 및 신복지 전북포럼 출범식 열어
정세균, 토론회 후 '이한열 열사 추모행사'와 김두관 출판기념회 참석

  • 기사입력 : 2021년06월09일 06:00
  • 최종수정 : 2021년06월09일 06: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현 기자 = 여권의 대선주자인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9일 각각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정철학 및 비전, 정치 현안에 대한 입장을 밝힌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오후 1시 30분 전북대 전주캠퍼스에서 전북지역 기자 간담회를 열어 경선 연기론을 비롯해 택지소유상한법·토지초과이득세법·개발이익환수법 내용을 담은 '토지공개념 3법'을 부활시키는 개헌안 등에 대한 질의응답 시간을 가진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왼쪽)와 정세균 전 총리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KBIZ홀에서 열린 이광재 의원 대통령 출마선언 행사에 참석해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1.05.27 kilroy023@newspim.com

그는 지난 7일 서울 영등포구 마리나컨벤션센터에서 열린 'K-안보포럼 창립세미나'에 참석한 후 기자들과 만나 경선 연기론에 대해 "당내에 의견이 분분하다면 지도부가 빨리 이를 정리해주는 것이 옳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개헌안에 대해서는 전날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열린 '국민 행복추구권 보장을 위한 기본권 개헌 토론회'에 참석해 "토지공개념을 통해 더 걷힌 세금을 무주택자들께 주택을 더 싸게 공급하는데 쓰는 등 토지에서 비롯되는 불공정·불평등을 개선하고 주거복지를 위한 국가 책임을 강화해야 한다"며 개헌의 필요성을 주장한 바 있다.

그는 이날 기자 간담회에 앞서 오전 10시 10분에는 용산역 광장에서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과 간담회를 가진다.

오후 3시에는 전북대 진수당 가인홀에서 '신복지 전북포럼' 출범식을 갖는다. 포럼의 정식 명칭은 '내 삶을 지켜주는 나라 신복지 전북포럼'이다. 해당 포럼은 2030년까지 소득·교육·돌봄·의료·주거·문화·환경, 노동 등 삶의 전반적인 영역에서 선진국을 넘어 선도국 수준의 국민생활 적정기준을 보장하고 살기 좋은 대한민국과 전북 만들기에 이바지하겠다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정 전 총리는 이날 오전 7시 30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리는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기자간담회 겸 초청토론회에 참석한다. 신문·방송·통신사 최고 보도 책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 후보자의 국정철학과 비전을 비롯해 다양한 현안에 대한 심도 있는 질의와 응답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오후 2시에는 연세대 내 한열동산에서 열리는 '제34주기 이한열 열사 추모행사'에 참석한다. 그는 지난달 18일 광주 북구 망월동 5·18구묘역에 위치한 이한열 열사의 묘소를 참배한 바 있다.

그는 이어 오후 3시 서울 백범기념관에서 열리는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출판기념회에 참석한다. 정 전 총리와 김 의원은 지난달 성인이 되면 부모 대신 사회가 목돈을 마련해 주자는 사회적 상속 개념인 '기본자산제'를 두고 원조 논쟁을 벌인 바 있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이날 공식일정으로는 오전 10시 수원시 팔달구 경기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리는 제352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 일정만 소화할 예정이다. 

mine12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