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성장구조 대전환 시진핑 체제 공고화, 중국 5중전회 14.5계획 공표(종합)

미래 5년 중국 경제 성장구조 쌍순환으로
양호한 외부환경 구축, 신형 국제관계 제시
13.5계획중 소강 탈빈 확보, 2020년 GDP 100조위안

  • 기사입력 : 2020년10월29일 21:12
  • 최종수정 : 2020년10월29일 21: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중국 공산당은 29일 4일간 일정의 제19기 중앙위원회 제5차 전체회의(5중전회)를 폐막, 중국 경제사회 14.5계획을 심의 통과시켰다. 2035년 사회주의 현대화 실현 목표도 함께 제시했다.

중국 공산당 19기 5중전회는 14.5계획(2021년~2025년)의 주요 목표로서 국내 내수와 국제간 쌍순환을 위주로하는 질량 위주 발전과 녹색 발전, 개방 심화 확대의 새로운 성장 모델을 제시했다. 특히 강대한 중국 내수시장 구축을 강조했다.  

신화사 통신은 29일 공산당 수권을 받아 이런 내용을 중심으로 한 19기 5중전회의 회의 결과를 공보 형식으로 발표했다.

5중전회는 14.5계획과 2035년 사회주의 현대화 실현 국가 목표 달성을 위해 당 중앙의 집중 통일적 지도를 강화해야한다고 밝혔다. 이는 시진핑(習近平) 중심 지도 체제 강화를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는 평가다.

실제로 19기 5중전회는 복잡한 국제형세에 직면, 시진핑 총서기를 당중앙의 핵심 및 전당의 핵심 조타수로 삼아 위험을 헤쳐나가고 신시대 중국 특색 사회주의에 매진한다는데 인식을 함께 했다.

신화사 통신은 중국부흥 전략 목표를 추구하는 도중에 복잡한 국제환경 변화와 100년래에 없던 새 국면,코로나19 발생 등으로 인해 국제및 경제형세가 엄중해지는 등 국내 안팎으로 위험과 도전이 거세지고 있다며 각 부문이 이에 대한 전략적 대응을 강화해야한다고 강조했다.

공보는 14.5계획의 지도 사상과 원칙을 제시하면서 중국 특색 사회주의 기치를 높이들고 당 19기 정신(1~4중전회)을 견지하며 마르크스 레닌 주의와 마오쩌둥 사상, 덩샤오핑 이론, 3개대표 중요사상, 과학적 발전관, 시진핑 신시대 중국 특색 사회주의 사상을 지도이념으로 할 것을 제시했다.

14.5계획 기간중 지속적이고 건강한 경제발전을 이루고 국내 내수시장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경제를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2023년에 기본적인 사회주의 현대화 건설을 실현, 경제력과 과학기술, 종합 국력을 전체적으로 제고하기로 했다.

또한 혁신형 국가로 전환하는 동시에 관건적인 핵심 기술의 중대한 돌파를 실현한다고 밝혀 현재 미국이 대중국 압박의 수단으로 내세운 대미 기술 의존에서 벗어나겠다는 의지를 강력히 천명했다.

신화사가 소개한 공보는 14.5계획 내용을 상세히 밝히는 한편 13.5계획(2016년~2020년) 기간중의 성과도 함께 평가했다.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2020.10.29 chk@newspim.com

중국은 14.5계획기간 5년간 대외 개방을 확대, 중국의 우세한 시장을 바탕으로 국제 협력과 '일대일로'의 고질량 발전을 꾀하기로 하고, 녹색 생태 문화 발전을 함께 도모해 나갈 것을 제시했다.

중국 공산당은 선진 산업체계 가속 발전과 경제 성장 메카니즘 개선으로 제조강국, 질량강국, 인터넷 강국, 디지털 중국, 산업 경쟁력 제고를 실현해 나갈 것을 제시했다.

19기 5중전회는 강대한 국내시장을 구축하고 공급측 개혁을 심화해 원할한 국내 대순환을 기반으로 국내 국제간 쌍순환을 촉진한다고 밝혔다. 이는 소비를 촉진하고 투자를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중국은 또 경제와 시장 등 각 제도와 체제 개혁을 심화, 한층 수준높은 사회주의 시장경제 체제를 구축해나간다고 공표했다.

공보는 또 3농(농업 농촌 농민) 문제에 대한 정책 비중을 높이고, 사람을 위주로 하는 신형도시화 발전 전략을 추구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외부환경을 양호하게 조성하고 신형 국제관계를 구축할 것을 제시했다. 중국은 5중전회에서 인민생활의 질 개선과 국가안전을 통해 제제 안정을 도모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공보는 13.5계획(2016년~2020년) 기간중에 중국은 전면 사회주의 현대화 국가건설을 위한 기초를 다졌다고 밝혔다. 또한 2020년 국내총생산(GDP)이 100조 위안을 돌파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공보는 또 중국이 13.5계획 기간에 샤오캉 사회(小康, 생활이 풍족한 사회)를 실현하고 탈빈목표도 사실상 확보, 5575만 명의 농촌 빈곤 인구가 빈곤상태에서 벗어났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13.5계획 5년간 중국은 6000만명 이상의 도시인구 일자리를 창출했고 의료보험과 양로보험(국민연금) 혜택인구도 각각 13억명, 10억명으로 늘렸다고 주장했다.

중국 공산당과 국무원은 10월 30일 오전 10시 14.5계획을 비롯한 경제 사회 비전과 13.5계획에 대한 평가 등을 내용으로 기자회견을 개최한다.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