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켓

이에스브이, 자체브랜드 블랙박스 3종 첫 공개

GPS 없이도 ‘ADAS 기능’ 구현

  • 기사입력 : 2017년10월10일 09:01
  • 최종수정 : 2017년10월10일 09:0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최주은 기자] 이에스브이가 GPS 연결 없이도 ADAS 3종 기능을 구현하는 첫 자체브랜드 블랙박스 3종을 선보였다.

10일 이에스브이에 따르면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기술을 탑재한 지능형 고해상도 블랙박스다.

이날 공개된 3종은 외장 GPS(위성위치확인시스템)없이도 LDWS(차선이탈 알림), FVSA(앞차출발 알림), TLDS(신호등변경 알림)를 구현한다.

이에스브이가 선보인 블랙박스 새 시리즈 E3, E7 (그림 왼쪽부터) <자료=이에스브이>

특히 기존의 블랙박스 제조업체들이 선보인 '슈퍼나이트 비젼', '울트라 나이트 비젼' 보다 더 정밀하고 선명한 화질의 'High Performance(고성능) 나이트 비젼'을 구현한다.

또 시동이 꺼진 뒤에도 주차녹화가 가능한 ‘타임랩스’ 기능을 적용했다. 500만 화소에 초당 2프레임 저속촬영으로 장시간 동안 안정적이고 선명한 영상 녹화를 지원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 밖에 긴급 녹화가 필요한 경우 녹화 모드로 바꿔주는 ‘수동 녹화 기능’, 과속카메라 정보를 안내해주는 ‘안전운전 도우미’, 매 순간 영상 정보를 순차적으로 저장하는 TAT 안전 기록 방식을 탑재했다.

기존 주문자생산방식(OEM)을 통해 제품을 공급하던 방식에서 탈피해 자체 브랜드로 출시하는 첫 제품이라고 회사 관계자는 설명했다.

신제품 출시와 함께 이에스브이는 안정적인 영업망 확충에 나섰다. 전국 총판 라인을 구축해 자체적인 제품 생산라인을 확보하고 경쟁력을 강화하는 기반을 마련했다.

그 동안 OEM 방식으로 블랙박스 업계 상위 브랜드 업체에 제품을 공급해왔다면, 기존의 안정적인 유통 판로를 유지하면서 자체 브랜드 제품을 확산시켜나가겠다는 전략이다.

강조셉정환 이에스브이 대표이사는 “이번에 출시하는 블랙박스는 이에스브이 이름을 내걸고 출시되는 첫 모델”이라며 “기존 ADAS 기술의 취약점을 극복하고 인식률을 최대치로 끌어 올려 블랙박스 시장에서 스테디셀러로 사랑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최주은 기자 (jun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