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와이디온라인, '인게임 광고 탑재' 신작 북미 서비스

인게임 광고 수익 기반 신규 모바일게임 2종 글로벌 출격

  • 기사입력 : 2016년12월01일 17:15
  • 최종수정 : 2016년12월01일 17: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최유리 기자] 와이디온라인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탑재한 신규 게임 '프로젝트 C(가제)'가 오는 8일 북미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라고 1일 밝혔다.

'프로젝트 C'는 게임 내 다양한 광고를 지원하는 인게임 광고 수익 모델을 기반으로 한 신작이다. 기존 인앱 결제 수익에 광고 수익이 더해져 안정적인 매출원을 확보하겠다는 전략이다.

게임과 광고를 결합한 다양한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추가로 구성하고 있으며, 이를 활용한 새로운 수익 구조를 지속적으로 창출할 계획이다.

이어 인게임 광고를 활용한 신작 '프로젝트 T(가제)'도 개발 막바지 단계에 돌입하며 내년 1분기 출시를 앞두고 있다.

특히 '프로젝트 T'는 광고 콘텐츠 종합 미디어 기업 ㈜메모리가 일본 내 광고 설계 및 현지 광고 영업을 담당할 것으로 알려졌다.

와이디온라인은 "수익성 강화를 위해 다양한 신규 프로젝트에 도전하며 신성장 동력 개발에 힘쓰고 있다"라며 '실제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탑재한 여러 장르의 신작을 기획 중이며 '프로젝트 C'와 '프로젝트 T'를 시작으로 내년 상반기부터 순차적으로 공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최유리 기자 (yrcho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