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경제 경제일반

[일상 회복] 정부, 원숭이두창 대응 강화…입국 시 발열·건강상태 체크

기사입력 : 2022년05월24일 16:05

최종수정 : 2022년05월24일 16:07

예방효과 사람두창 백신 3502만명분 비축
최장 21일 잠복, 의심증상 시 1339 신고

[세종=뉴스핌] 이경화 기자 = 방역당국이 전 세계에서 확산 중인 원숭이두창의 국내 유입을 막기 위한 조치에 나섰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4일 브리핑에서 "원숭이두창은 사람 간 감염이 드문 것으로 평가되지만 해외여행 증가와 잠복기를 고려할 때 해외 유입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며 "원숭이두창 발생 국가를 방문하고 온 여행객을 대상으로 입국 시 발열체크와 건강상태 질문서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2016년 원숭이두창에 대한 검사체계를 이미 구축했다"며 "국내 발생에 대비해 전국 시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의 검사 확대도 검토 중"이라고 설명했다.

[영종도=뉴스핌] 정일구 기자 =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해외 입국자 대상 자가격리 면제가 시행된 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입국장이 해외 입국자를 기다리는 환영객들로 붐비고 있다. 인천국제공항에 따르면 이날 공항을 이용하는 여객은 2만1646명(출국 1만104명, 입국 1만1542명)으로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2만명을 넘었다. 2022.04.01 mironj19@newspim.com

원숭이두창은 나이지리아·카메룬·중앙아프리카공화국 등 중앙아프리카와 서아프리카 일부 국가의 풍토병이다. 이 질병이 풍토병이 아닌 지역에서 유입 사례가 잇따르며 세계적인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달 들어 유럽·미국·이스라엘·호주 등 18개국에서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 171건, 의심 사례 86건이 보고됐다.

원숭이두창의 잠복기는 통상 6~13일, 최장 21일이다. 방대본은 귀국 후 3주 이내 38도 이상 발열·오한·두통·림프절부종·수포성 발진 등 의심증상이 나타나면 질병관리청 콜센터로 연락할 것을 당부했다. 무엇보다 해외 여행객은 마스크 착용·손씻기 등 기본 방역 수칙을 준수하고 원숭이두창 발생지역을 여행할 경우 야생동물·유증상자와의 접촉을 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상원 방대본 역학조사분석단장은 "원숭이두창은 코로나19와 달리 전파력이 높지 않아 과도한 불안감은 불필요하다"며 "우리나라는 일찍부터 진단체계를 구축했고 대응 수단을 갖추고 있다"고 했다.

방역당국은 23일 원숭이두창 예방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사람두창 백신 3502만명분을 비축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이 단장은 "만약 세계보건기구(WHO)가 원숭이두창에 의한 공중보건위기를 선언하는 경우라면 이에 대한 검역조치가 만들어지겠지만 현재로서는 원숭이두창을 지정해서 검역을 하는 것은 조금 더 지켜봐야한다"며 "다른 나라들과의 공조를 맞출 문제"라고 했다.

kh99@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10년만에 최강세 '킹 달러'..."하반기에는 힘 빠질 것" [서울=뉴스핌] 고인원 기자= 올 상반기 10여 년 만에 가장 강력한 상승세를 보이며 '킹 달러'의 면모를 과시한 미 달러화의 향방을 두고 전문가들도 의견이 분분하다. 일각에서는 하반기 글로벌 경제가 둔화하며 달러화가 추가 상승할 여지가 있다고 보고 있는 반면, 하반기에는 상승세가 꺾일 것이란 반론도 만만찮다. 달러화의 움직임에 글로벌 경제와 증시가 요동치는 만큼 달러의 움직임에 쏠리는 관심도 남다르다. 29일자 마켓워치는 올 상반기 달러가 강세를 보인 원인과 하반기 전망을 소개했다. 2022-07-01 08:43
사진
"어대명 막아라" 전면 나선 97그룹...승부수 알고보니 [서울=뉴스핌] 고홍주 기자 = 연이은 선거 패배 책임을 지고 윤호중·박지현 비상대책위원회가 총사퇴하자 마자 불거진 더불어민주당의 '어대명(어차피 당대표는 이재명)'론이 변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른바 '97그룹(90년대 학번, 70년대생)' 의원들이 잇따라 당 대표 출사표를 던지면서 이재명 대세론을 뚫고 반전을 만들어낼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2022-07-01 05:4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