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뉴스핌

산업 ICT

속보

더보기

네이버, 지난해 4분기 매출 1.9조·영업익 3512억…'사상 최대'

기사입력 : 2022년01월27일 08:14

최종수정 : 2022년01월27일 08:14

연간 매출 6.8조·영업익 1.3조로 가각 29%·9% 성장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네이버는 지난해 4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3512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5% 증가,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은 27.4% 늘어난 1조9277억 원을 기록하며, 이 또한 사상 최대치다. 조정 EBITDA(EBITDA+주식보상비용)는 4835억 원이다.

연간 기준으로는 매출이 6조8176억 원으로 전년보다 28.5% 늘었고, 영업이익은 1조3255억 원으로 9.1% 증가했다. 조정 EBITDA는 1조9146억 원으로, 22.2% 늘었다.

[로고=네이버]

지난해 4분기 사업 부문별 매출은 서치플랫폼 8869억 원, 커머스 4052억 원, 핀테크 2952억 원, 콘텐츠 2333억 원, 클라우드 1072억 원이다.

서치플랫폼은 검색 품질 개선 및 스마트플레이스 개편 등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15.2%, 전 분기 대비 7.5%의 매출 성장을 이뤘다. 서치플랫폼 내 디스플레이 매출은 26.1% 증가하며 높은 성장세를 유지했다.

커머스는 쇼핑라이브와 브랜드스토어의 성장에 힘입어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7.9%, 전 분기 대비 6.6% 늘었다. 쇼핑라이브 거래액은 4.7배 성장했으며, 4분기 1억 원 이상의 거래액을 창출한 라이브 수도 전 분기보다 39% 증가했다.

핀테크는 전년 동기 대비 46.8%, 전 분기 대비 22.1% 증가한 2952억 원의 매출을 나타냈다. 네이버페이 결제액은 글로벌 가맹점 신규 추가 등에 힘입어 10조9000억 원을 기록했다.

콘텐츠 매출은 연간 거래액이 1조 원을 돌파한 웹툰의 글로벌 성장 및 스노우·제페토의 꾸준한 성장에 힘입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7.9%, 지난 분기보다는 26.7% 성장했다.

클라우드는 신규 고객 수주를 통한 성장에 힘입어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5.2%, 전 분기 대비 11.4% 늘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기술 투자, 상생, 비즈니스 간 균형을 맞추고, SME 등 다양한 파트너들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네이버만의 사업모델을 구축하며 꾸준한 성장을 이어왔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파트너들과 함께 국내를 비롯한 글로벌 시장으로의 도전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했다.

 

hoan@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오세훈 58.1% vs 송영길 34.7%...지지율 격차 큰 이유는?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과반의 지지를 얻으며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크게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윤석열 대통령 취임 직후 '허니문 효과'에 더해 지난해 보궐선거에서 대승을 거두고 1년여 만에 재도전에 나서는 '현역 시장' 오 후보에 힘을 실어주려는 여론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2022-05-17 06:00
사진
국회 '루나 청문회' 연다...권도형·거래소 대표 증인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국회가 테라·루나를 만든 테라폼랩스의 권도형 대표, 가상자산거래소 대표 등을 대상으로 청문회를 추진한다. 대표적인 한국산 가상화폐 '루나'의 시가총액이 99% 이상 폭락하면서 국내 거래소에서 줄줄이 상장 폐지되며 투자자들이 피해를 입고 있지만, 정부와 금융당국이 관련법이 없다는 이유로 손을 놓고 있자 국회가 직접 나선 것이다. 윤창현 국민의힘 의원은 17일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국회법상 규정된 청문회 개최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최근의 문제가 된 루나의 권도형 대표를 포함해 관련 거래소 관계자를 국회에 모셔 사태의 원인, 투자자 보호대책에 대해 청문회를 열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2022-05-17 13:07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