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뉴스핌

제주도 전국 최초 학도병 유족에 호국수당 10만원 지급

기사입력 : 2022년01월13일 18:36

최종수정 : 2022년01월13일 18:36

[제주=뉴스핌] 문미선 기자 = 제주도보훈청은 지난 12일 '제주특별자치도 보훈예우수당 지원 조례' 일부 개정에 따라 6.25전쟁에 참전하여 전사한 17세 이하 학도병(소년·소녀) 유족에게 호국수당 10만원을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 보훈예우수당 지원 조례'에 따르면 호국수당은 17세 이하의 학도병의 공훈을 기리고 추모하기 위하여 실제 제사 등 의례를 행하고 있는 4촌 이내 유족 1인에게 한정 지급된다. 다만 학도병은 제주특별자치도에서 관리하고 있는 자를 대상으로 한다.

국립제주호국원 개원 2022.01.13 mmspress@newspim.com

이번 신설된 호국수당은 매년 6월 5일에 지급하되, 지급일이 공휴일인 경우에는 그 전날에 지급한다. 다만 천재지변·재해 또는 이에 준하는 특별한 사정이 있으면 지급시기를 조정할 수 있다.

앞서 도보훈청은 국가유공자 등 보훈예우수당을 월6만원에서 9만원, 사망위로금은 15만원에서 20만원으로, 현충수당은 연10만원에서 15만원으로 인상했다. 이와 함께 참전유공자 명예수당도 만79세까지 월9만원에서 월12만원으로, 만80세부터는 월20만원에서 22만원으로 올렸다. 또한 사망한 참전유공자 배우자 복지수당은 월6만원에서 9만원으로, 참전유공자 사망 시 지급되는 위로금도 15만원에서 20만원으로 인상했다.

한편 도보훈청은 지난해 제주국립묘지 개원에 따라 도내 묘역 등에 안장된 국가유공자를 이장하는 경우 도내 거주자에게 25만원의 이장비를 지원한다.

mmspress@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北, 하루만에 발열자 39만명...김정은 "인민군 투입하라"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날 비상협의회를 소집하고 "국가가 조달하는 의약품들이 약국을 통해 주민들에게 제 때 전달되지 못하고 있다"며 내각과 보건부문의 무책임한 사업 태도를 강하게 비판했다. 북한 관영매체 조선중앙통신은 16일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은 15일 또다시 비상협의회를 소집하고 방역대책토의사업을 진행했다"며 "김정은 원수님께서 협의회를 지도하셨다"고 보도했다. 2022-05-16 07:11
사진
방한 바이든, 정의선 만남에…현대차 美 전기차 공장 발표 '관심' [서울=뉴스핌] 정승원 박준형 기자 = 현대자동차의 미국 내 전기차 전용 공장 설립이 임박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이번 주 방한 기간 중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과 만날 것이란 관측이 제기되면서 미국 전기차 공장 설립 관련 구체적 내용이 발표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16일 외신 보도 및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미국에 전기차 전용 공장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이 미국에 전기차 전용 공장을 짓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ABC뉴스 등 외신은 현지 소식통을 인용해 현대차가 바이든 대통령의 한국 방문에 맞춰 미국 조지아주 서배너 인근에 70억달러(약 9조335억원) 규모의 전기차 공장 설립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로이터통신도 주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현대차그룹이 조지아주에 전기차 공장을 새로 짓기 위해 주당국과 2022-05-16 05: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