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게임

영역 넓히는 넷마블, 하반기 콘셉트는 '캐주얼 게임 포트폴리오 강화'

수익다각화 전략, 넷마블의 선택은 캐주얼
2분기 비중 25%…하반기에 더 늘어난다

  • 기사입력 : 2021년09월10일 15:46
  • 최종수정 : 2021년09월10일 15: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정수 기자 = 사업 영역을 넓히는 넷마블의 하반기 콘셉트는 '포트폴리오 강화'다. 넷마블은 다양한 장르를 통해 수익다각화에 나서겠다는 전략이다.

넷마블이 주목한 장르는 캐주얼 게임이다. 캐주얼 게임은 간단한 조작으로 즐길 수 있는 게임이다. 한때 국민 게임으로 불렸던 '애니팡'을 떠올리면 이해가 쉽다. 농구나 야구, 골프, 레이싱 게임도 캐주얼 장르에 포함된다. 이를 위해 넷마블은 최대 조단위 규모의 자금을 투입해 캐주얼 게임 라인업을 보강했다. 연내 출시 예정 신작 중에서도 캐주얼 게임이 있다.

[표] = 넷마블 하반기 캐주얼 장르 투자 및 신작 출시일

◆ 9월 캐주얼 관련 투자 규모만 '2조5000억'…추가 인수 가능성

10일 업계에 따르면 넷마블은 사업 영역을 캐주얼 장르로 넓히고 있다. 국내 게임 업계가 반복하고 있는 '대규모 다중접속 역할수행게임(MMORPG) 일변도'에 벗어나 새로운 기회를 창출해내겠다는 전략이다.

넷마블은 지난달 2일 캐주얼 소셜 카지노 게임사 '스핀엑스'의 지주사 '레오나르도인터랙티브홀딩스' 지분 100%를 2조5000억원에 매입했다. 국내 게임업계 사상 최대 규모의 인수합병(M&A)이었다.

소셜카지노는 슬롯머신, 룰렛, 바카라, 포커, 블랙잭 등을 온라인으로 즐기는 게임이다. 국내에서는 다소 생소할 수 있지만 글로벌 시장 규모는 7조원에 달한다. 스핀엑스는 이를 캐주얼화 해 진입장벽을 낮췄고 다양한 연령층의 유저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했다.

스핀엑스는 넷마블의 캐주얼 게임 시장 개척에 힘을 실어줄 전망이다. 지난해 스핀엑스 매출액은 4701억원, 영업이익은 1112억원으로 전년대비 각각 114%, 20% 이상 늘었다.

스핀엑스 인수 한 달여 만인 지난 9일 넷마블 북미 자회사 '잼시티'는 캐나다 게임사 '루디아'를 1925억원에 매입했다. 잼시티는 지난 2015년 넷마블이 1500억원에 사들인 캐주얼 게임사다. 잼시티는 캐주얼 장르에 대한 노하우를 오랜 시간 축적한 회사로 평가 받는다. 지난해 구글플레이 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미국 10대 게임 퍼블리셔로 선정되기도 했다.

루디아는 '쥬라기 월드'와 '해리포터' 등 해외 유명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해 모바일 게임을 개발한 회사다. 현재 '슈퍼맨' '배트맨' 등으로 유명한 미국의 'DC코믹스' IP와 디즈니 IP를 활용해 새로운 모바일 게임을 개발 중이다.

업계에서는 잼시티와 루디아의 시너지가 넷마블이 캐주얼 게임 공략에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내다본다. 이승원 넷마블 대표는 스핀엑스와 루디아 인수 당시 "넷마블의 캐주얼 게임 포트폴리오가 확대되고 글로벌 게임 사업 경쟁력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넷마블이 한 달 간격으로 캐주얼 게임에 대규모 투자를 단행한 만큼 업계 일각에서는 관련된 추가 인수 가능성을 조심스럽게 제기하고 있다.

◆ 3~4분기, 캐주얼 게임 2종 출시에 스핀엑스 실적 '온기 반영'

넷마블은 캐주얼 장르 신작을 준비 중이다. 넷마블은 'BTS드림'과 '머지 쿠야 아일랜드' 출시를 연내 계획하고 있다.

BTS드림은 넷마블 계열사 '넷마블네오'에서 개발하고 있는 캐주얼 게임으로 인기 아이돌 방탄소년단(BTS) 캐릭터가 등장한다.

머지 쿠야 아일랜드는 넷마블 IP '쿵야'를 활용한 게임이다. 계열사 '넷마블엔투'에서 개발 중이다. 캐주얼 요소와 여러 오브젝트를 합쳐 새로운 오브젝트를 만드는 '머지(merge) 장르'를 기반으로 섬을 꾸미는 게임이다.

넷마블 실적에서 캐주얼 게임이 차지하는 비중은 현재로선 높지 않다. 역할수행게임(RPG)과 대규모 다중접속 역할수행게임(MMORPG)이 대부분이다. 지난해 2분기 넷마블의 장르별 매출은 RPG(32%), MMORPG(32%), 캐주얼 게임(25%), 기타(11%) 순이다. 

다만 올해 하반기에는 캐주얼 매출 비중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BTS댄스 등 2종의 신작은 연내 출시될 전망이다. 넷마블이 인수한 스핀엑스 실적은 4분기에 온기 반영될 예정이다. 스핀엑스의 올해 예상 매출 규모는 7000억원~7500억원으로 예상된다.

freshwater@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