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NHN한국사이버결제, ESG 위원회 설치 '코스닥 상장 결제사 최초'

위원회 내 준법지원실 중심으로 전담조직 신설
독립성 강화 위해 초대 위원장은 사외이사로

  • 기사입력 : 2021년08월11일 11:36
  • 최종수정 : 2021년08월11일 11: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정수 기자 = NHN한국사이버결제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위원회를 공식 설치했다고 11일 밝혔다. 코스닥 상장 결제사 중 ESG 경영 도입은 NHN한국사이버결제가 최초다.

ESG 위원회는 ESG 경영 관련 주요 전략과 정책을 수립하고 제반 업무 집행에 관한 관리·감독을 담당하는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한다. 

[사진 제공 = NHN한국사이버결제] = NHN한국사이버결제 전경.

위원회 내 준법지원실을 필두로 IR, 인사, 재무, IT센터 등 실무자로 구성된 ESG 전담조직을 신설해 위원회가 수립한 ESG 경영 전략을 실행할 계획이다.

ESG위원회는 사내외 각 부문 전문가들로 구성해 독립적이고 체계적인 ESG 경영 전략을 수립한다. 독립성 강화를 위해 사외이사 이광준 변호사를 위원장으로 선임했다. 이어 송충열 최고전략책임자(CSO), 조현철 최고기술경영자(CTO), 박승구 최고재무책임자(CFO), 백은영 최고인사책임자(CHO) 등이 위원으로 이름을 올렸다. 

초대 위원장인 이광준 사외이사는 법무법인 에이스의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는 법률전문가다. 변호사로서 준법지원실과 전략기획실 실장을 역임하고 있는 송충열 최고전략책임자는 기업의 지속가능한 미래 전략 수립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또한 정보보안의 중요도가 높은 IT회사인 만큼 조현철 최고기술경영자를 위원으로 선임해 리스크 최소화를 위해 힘쓴다. 투명한 경영을 위한 공인회계사 박승구 최고재무책임자, 직원 복리증진 및인권 경영 강화를 위한 백은영 최고인사책임자 역시 ESG 관련 전략 수립을 위해 함께 노력할 계획이다.

위원장을 맡은 이광준 변호사는 "급변하는 대외환경 변화에 대응할 전략을 수립하고, 주주와의 소통 강화 및 직원 복리 증진 등 회사의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체계화된 ESG경영 도입은 필수"라며 "1위 결제사인 NHN한국사이버결제가 앞장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업계 내 책임 경영의 모범 답안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freshwater@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