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NHN, 한컴과 '클라우드 동맹'…기업·공공기관 공략

한컴오피스 웹에 NHN두레이 접목
통합 협업 서비스로 B2B, B2G에 주력

  • 기사입력 : 2021년08월09일 10:07
  • 최종수정 : 2021년08월09일 10: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정수 기자 = NHN은 한글과컴퓨터그룹과 '클라우드 동맹'을 맺고 협력관계를 한층 강화한다고 9일 밝혔다.

NHN 자회사이자 올인원 협업툴인 NHN Dooray!(이하 NHN두레이)는 한글과컴퓨터그룹(이하 한컴)에 독점 영업권을 제공해 협업툴 서비스부터 클라우드 사업영역까지 시장 공략에 함께 나선다.

[사진 = NHN, 한글과컴퓨터그룹 로고]

양사는 지난해부터 클라우드 기반 '한컴오피스 웹'에 두레이를 접목하고 교육 플랫폼을 공동 개발하는 등 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협력을 지속 추진했다. 이번 협약은 그 연장선으로 양사가 단순 사업 파트너가 아닌 장기적 관점에서 동반 성장을 이뤄내는 파트너십을 체결하자는 데 뜻을 모아 체결됐다.

한컴은 기존에 보유한 영업 네트워크와 노하우를 활용해 NHN두레이의 기업간거래(B2B), 기업·정부간거래(B2G) 확산에 주력한다. NHN두레이는 이를 바탕으로 통합 협업 서비스를 제공한다.

프로젝트 기반의 업무 수행이 가능한 NHN두레이는 메일, 드라이브, 메신저, 화상회의, 캘린더 등 모든 기능을 하나로 모은 올인원 협업툴이다. 현재 10만 사용자를 확보하며 다양한 산업군의 고객사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HDC그룹 20개 계열사와 현대오일뱅크, NS 홈쇼핑을 비롯해 서울대, 카이스트, ETRI(한국전자통신연구원), KIST(한국과학기술연구원), KITECH(한국생산기술연구원) 등에서 NHN두레이를 활용 중이다. NHN두레이는 연내 고도화를 통해 전자결재 및 근태관리, 인사, 재무서비스 기능을 추가한 '두레이 2.0'을 출시할 예정이다.

백창열 NHN두레이 대표는 "협업툴의 도입은 단순한 업무 효율의 증대뿐만 아니라 협업문화의 혁신까지 가져올 수 있는 힘을 갖고 있다"며 "이번 협력으로 NHN두레이가 지니고 있는 강력한 기술력과 한컴 그룹의 여러 노하우가 만나 큰 시너지 효과가 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연수 한컴그룹 미래전략총괄 겸 한컴 대표는 "한컴MDS, 한컴인텔리전스 등과도 클라우드 인프라 기반의 신사업들을 추가적으로 발굴해 그룹 차원에서 NHN과의 다양한 사업적 벨류체인을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freshwater@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