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조선

한국조선해양, LNG선 4척 수주...올해 목표치 99% 달성

버뮤다 및 유럽 소재 선사와 9112억원 규모 LNG 운반선 건조 계약 체결

  • 기사입력 : 2021년07월14일 18:19
  • 최종수정 : 2021년07월14일 18:1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한국조선해양이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을 대거 수주하며 올해 수주목표 조기 달성을 앞두고 있다.

한국조선해양은 버뮤다와 유럽 소재 선사와 총 9112억원 규모 초대형 LNG운반선 4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공시했다.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초대형LPG선의 시운전 모습 [제공=한국조선해양]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길이 299m·너비 46m·높이 26m 규모의 초대형선으로 울산 현대중공업과 전남 영암의 현대삼호중공업에서 각각 2척씩 건조돼 오는 2025년 하반기까지 선주사에 순차적으로 인도된다.

한국조선해양은 이번 계약으로 현재까지 총 163척(해양 2기 포함), 148억달러를 수주해 연간 목표 149억 달러의 99%를 달성했다.

이에 한국조선해양은 연내 목표를 초과한 수주 달성이 무난할 것으로 전망된다.

orig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