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조선

한국조선해양, 2155억원 규모 초대형 LNG 운반선 수주

연간 목표의 94% 수주 완료

  • 기사입력 : 2021년07월02일 14:27
  • 최종수정 : 2021년07월02일 14:2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한국조선해양이 라이베리아 소재 선사와 2155억원 규모의 초대형 LNG운반선 1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공시했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길이 299m, 너비 46m, 높이 26m 규모로 전해졌다. 이번 선박은 전남 영암의 현대삼호중공업에서 건조돼 오는 2023년 하반기에 인도될 예정이다.

한국조선해양은 이날 수주로 연간 목표의 94%를 달성했다. 2일 기준 해양플랜트 2기를 포함해 총 159척, 140억 달러(15조 8800억원)를 수주해 연간 목표인 149억 달러(16조 9010억원)에 근접했다.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초대형LPG선의 시운전 모습 [제공=한국조선해양]

orig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