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게임

컴투스 '히어로즈워: 카운터어택', 길드전 업데이트

최대 25명의 길드원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전투
길드원 간 협력 통해 상대 진영 점령 및 아군 거점 방어 진행

  • 기사입력 : 2021년02월16일 14:43
  • 최종수정 : 2021년02월16일 14: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는 자사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모바일 RPG '히어로즈워: 카운터어택(이하 히어로즈워)'에서 신규 길드 콘텐츠를 추가하는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길드전'은 최대 25명의 길드원이 힘을 합쳐 다른 길드와 승부를 겨루는 방식의 협동형 콘텐츠다. 길드의 구성원이라면 누구나 매주 화요일부터 격일 단위로 오픈되는 '길드전'에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컴투스 히어로즈워 길드전 업데이트 [사진=컴투스] 2021.02.16 iamkym@newspim.com

길드원들은 자신들만의 필승 덱을 구축해 아군 진영을 방어하고 상대 길드의 거점을 점령할 수 있다.  전쟁 종료 시까지 거점을 확보하여 획득한 약탈 점수에 따라 승패가 결정되기 때문에 다수의 길드원들이 참여할수록 유리하다. 또한 전투에서 한 번이라도 패배한 용병은 다음 전투에 사용할 수 없어 다양한 용병들을 육성시키는 것도 중요하다.

유저들은 주간 단위로 산정되는 길드전 결과에 따라 게임 내 재화로 사용할 수 있는 다이아를 비롯해 전용장비 뽑기권 등 푸짐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더불어 전투 기여도에 따라 개별 지급되는 전쟁 포인트를 통해 용병의 빠른 성장을 도울 수 있는 아이템으로 교환할 수 있다.

컴투스는 대표 PVP 콘텐츠 '투기장'의 편의성 개선을 위한 시스템 개편도 함께 진행했다. 본인 방어 진형을 테스트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돼 더욱 강력한 방어 덱을 구축할 수 있게 됐으며, 공격 진형 또한 최대 5개까지 미리 구축해 저장해 놓을 수 있어 한결 수월하게 전투를 즐길 수 있게 됐다.

컴투스는 이번 '히어로즈워'의 업데이트를 기념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유저들은 오는 26일까지 게임에 출석만 해도 게임 재화는 물론 각종 게임 아이템을 매일 선물로 받을 수 있으며, 총 10일간의 출석을 완료할 경우 전설 전용장비까지 획득이 가능하다. 

 

iamky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