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 버팀목자금 점검차 현장방문…"현장 어려움 신속지원"

무주 스키장비 대여업체 찾아 애로사항 청취

  • 기사입력 : 2021년01월25일 16:21
  • 최종수정 : 2021년01월25일 16: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이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이행상황 점검을 위해 현장 방문에 나섰다. 

25일 소진공에 따르면, 조봉환 이사장은 이날 연말연시 특별방역으로 인한 집합금지 업종의 애로사항 청취를 위해 무주스키장 인근 스키장비 대여 업체를 방문했다.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이 25일 무주스키장 인근 스키장비 대여 업체를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사진=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2021.01.25 jsh@newspim.com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오늘부터 실외겨울스포츠·숙박 등 연말연시 특별방역조치 시설 운영 소상공인 1만명과 지자체·교육부가 추가 제출한 집합금지·영업제한 이행 소상공인 5만7000명 등을 대상으로 버팀목자금 추가 지급 신청을 시작했다. 또 집합금지 업종의 소상공인을 위한 1000만원 저금리 임차료 융자도 오늘부터 진행하고 있다. 

조 이사장은 이날 현장방문에서 버팀목자금 신청 현황을 확인하고, 해당 업종에 대한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스키용품 대여점을 운영하고 있는 A 대표는 "실외겨울스포츠 관련 업종의 경우, 연말연시 매출로 1년을 버티는데 올해는 매출이 70% 이상 떨어져 연간 운영에 상당한 어려움이 있다"며 "18일 이후 집합금지는 해제가 됐지만 야간스키 운영은 여전히 어렵고 수용인원도 제한적이어서 정상적인 매출을 기대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조 이사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으로 인한 집합금지 업종 소상공인에 대해서는 버팀목자금 추가 지원뿐 아니라 1조원 규모의 1000만원 저금리(1.9%) 임차료 융자도 오늘부터 시작됐다"며 "현장의 어려움이 더 이상 장기화되지 않도록 공단 역시 신속한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