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광주 찾은 국민의힘 "광주에 큰 마음의 빚을 지고 있다"

  • 기사입력 : 2020년10월27일 09:58
  • 최종수정 : 2020년10월27일 09: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최근 호남에 공을 들이고 있는 국민의힘 의원들이 27일 광주를 찾아 호남권 예산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

주호영 국민의 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광주시청에서 열린 국민의힘 호남권 예산정책협의회에서 "광주에 큰 마음의 빚을 지고 있다"며 "앞으로 훨씬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7일 오전 광주시청에서 열린 국민의힘-광주·전남·전북 예산정책협의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10.27 kh10890@newspim.com

그는 "모든 답은 현장에 있다. 광주에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우선 순위는 무엇인지를 듣기 위해 왔다"며 "찾아뵙는 게 당연한데 의외로 뜻밖의 환대와 칭찬을 해줘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고 강조했다.

이어 "광주는 높은 민주주의 시민 의식을 갖춘 민주주의 성지이고 인공지능 혁신산업 선도 도시로서 미래 전략 산업에 대한 투자가 이뤄지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을 하겠다"며 "창업 혁신 기업이 복합된 스마트 타운 조성에도 관심을 두고 돕겠다"고 덧붙였다.

이종배 정책위의장도 "협의회를 통해 광주에 필요한 숙원 사업이 어떤 것인지 경청하고 국회에 들어가서 내년 예산 심의, 정책 개발, 법안 심사에 반영하겠다"고 약속했다.

정운천 예결위원은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 등 국민의 힘이 직접 광주에 온 것은 친호남 정치를 펼치겠다는 확실한 의지를 보여준 것으로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실천으로 뒷받침 하겠다"고 말했다.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국민의힘-광주시 예산정책협의회가 27일 오전 광주시청 비지니스룸에서 열린 가운데 이용섭 광주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10.27 kh10890@newspim.com

이에 이용섭 광주시장은 "오늘 예산협의회까지 마련한 것을 보며 국민의힘의 국민 대통합 의지를 읽을 수 있었다"며 "정치권에서 지역 갈등과 분열을 해소하지 못한다면 대한민국의 미래가 암울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국민의힘의 결단을 환영하고 지지한다"며 "5·18민주화운동과 군 공항 이전 관련 특별법을 통과시켜 주면 광주시민들이 그 진정성을 믿을 것"이라고 말했다.

kh1089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