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정책

도로공사, 1000억원 규모 방글라데시 교량 운영사업 수주 눈앞

  • 기사입력 : 2019년09월17일 13:34
  • 최종수정 : 2019년09월17일 13: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한국도로공사가 1000억원 규모의 해외 도로공사 운영·유지관리 사업 수주를 눈앞에 뒀다.

17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지난 12일 방글라데시 교량청(BBA)과 '파드마대교 운영·유지관리사업'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칸드케르 안와룰 이슬람 BBA청장(왼쪽)과 신용석 한국도로공사 해외사업처장이 MOU 체결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도로공사]

이번 협약에 따라 도로공사에서 사업제안서를 제출하면 사업 수주를 위한 협상이 본격적으로 진행돼 빠르면 올해 말 계약 체결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영업소 요금징수와 도로·구조물 유지보수, 순찰 및 재난관리 등 파드마대교 운영·유지관리에 필요한 종합적인 업무를 수행한다. 향후 10년간 약 1000억원 규모의 사업이 될 전망이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국토교통부가 BBA에 파드마대교의 운영·유지관리 사업자로 도로공사를 공식 추천하면서 진행됐다.

방글라데시 최대 특수교량인 파드마대교(연장 6.15㎞)는 상층부 도로(4차로)와 하층부 철도로 구성된 복층트러스교량으로 총사업비 3조원 규모의 방글라데시 최대 토목사업이다. 시공은 중국건설사에서 담당하고 도로공사는 건설현장 시공·감리용역을 수행하고 있다.

신용석 도로공사 해외사업처장은 "우리공사의 고속도로 건설 및 운영 경험이 방글라데시 교통 인프라 사업 추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국내기업의 해외진출 확대를 돕고 정부의 해외건설 활성화 정책을 뒷받침 하겠다"고 말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