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산업 중기·벤처

속보

더보기

KCC, 하이엔드 창호 '클렌체' 신규 TV광고 선보여

기사입력 : 2022년07월05일 09:43

최종수정 : 2022년07월05일 09:43

[서울=뉴스핌] 이영기 기자 =KCC는 7월부터 하이엔드 창호 브랜드 '클렌체(Klenze)'의 신규 TV광고를 공개하고 운영에 들어갔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말 클렌체 런칭 광고에 이은 두 번째 광고로 최고급 브랜드로서 인지도를 제고하고 독보적인 기술적 차별성을 서정적으로 담아냈다.

이번 광고는 '클렌체 24시집'의 콘셉트로 선보인다. 아침 7시, 오후 1시, 저녁 5시, 밤 10시 등 시간대별 4편의 소재를 제작해 아침 7시편과 오후 1시편은 TV광고로 선보이고 전체를 묶은 60초 편은 유튜브에서만 볼 수 있다.

아침 7시편의 '아침 7시(時) 집'이라는 카피는 7시라는 특정 시간과 집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지만 시와 집을 붙여씀으로써 '시(詩)집'으로 읽히게 하며 한 줄의 시를 읽는 재미를 준다. 재치 있는 언어유희를 활용해, 각 시간대 별로 변화하는 집의 분위기를 간결한 시구로 표현한 시집의 감성으로 프리미엄 라이프 스타일을 감각적으로 전달한다.

TV광고로 운영되는 '클렌체 24시집'의 '아침일곱시집' 편에서는 아침에 눈을 뜬 김희선 얼굴 일부가 클로즈업으로 위트있게 보여져 하품하는 모습까지 귀여움을 준다.

차 한 잔과 함께 따사로운 햇살을 맞이하는 김희선의 모습과 '햇살, 기분 좋은 알람이 되다'라는 카피는, 4중 유리 단창 클렌체가 제공하는 단열성과 쾌적함을 느끼게 해준다. '오후한시집' 편에서는 '창이 열리면 마음도 열리니까, 창·잘했어요'라는 카피를 통해 슬림한 프레임과 투명한 유리난간대를 통해 탁 트인 풍경을 만날 수 있음을 강조했다.

이번 광고를 통해 선보인 클렌체 신제품 M700 모델은 KCC의 창호기술을 집대성해 만든 국내 최고 수준의 하이엔드 창호다. 국내에서 찾아보기 힘든 4중 유리 단창으로, 이중창의 우수한 단열성을 유지하며 단창의 심미성까지 확보한 제품이다. 알루미늄과 PVC의 복합 소재 프레임을 활용해 고급스러운 컬러감과 디자인을 갖추었고, 슬림 프레임과 유리난간대로 넓은 외부 조망권까지 자랑한다. 작은 힘으로도 부드럽게 창을 닫을 수 있는 소프트 클로징 기능까지 탑재되어 있어 편리함을 극대화 했다.

KCC는 "클렌체 2차 광고는 지난해 말 선보인 1차 광고에 이어 KCC가 만든 하이엔드 창호임을 강조하는 동시에, 클렌체가 집 전체에 가져다주는 품격 있는 홈라이프와 독보적인 기술력을 시적인 감성과 영상미로 그려냈다"며 "클렌체는 우수한 기술력과 품질을 기반으로 새로운 창호의 품격과 기준을 제시하는 프리미엄 창호 브랜드로, 고객들의 삶의 품격을 높이는 한편 프리미엄 창호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사진=KCC]

007@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추락 또 추락…尹대통령 지지율 29.5%·부정평가 70% 육박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20%대로 떨어진 반면 부정평가는 70%에 육박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0일 발표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뉴스핌 의뢰로 6~8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25명에게 물은 결과 윤 대통령의 지지율은 29.5%로 집계됐다.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2022.08.09 oneway@newspim.com 이는 지난주 대비 4.2%p 하락한 수치로 뉴스핌·알앤써치 주간 정례조사에서 30% 선이 무너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반면 부정평가는 68.0%로 3.3%p 상승하며 최고치를 경신, 70%대를 목전에 뒀다. 긍·부정평가 간 격차는 38.5%p다. 전 지역·연령대에서 부정평가가 긍정평가에 앞섰다. 특히 지지기반인 대구/경북, 부산/울산/경남 지역에서도 부정평가가 2주 연속 과반을 넘어섰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부정 72.0%/긍정 25.3%), 경기/인천(부정 71.5%/긍정 25.4%), 강원/제주(부정 71.7%/긍정 26.2%)에서 부정 평가가 70%를 넘어섰다. 전남/광주/전북 지역에서는 부정평가가 86.8%로 가장 높았다. 이 외에도 ▲대전/충청/세종(부정 64.6%/긍정 33.3%) ▲대구/경북(부정 53.8%/긍정 44.9%) ▲부산/울산/경남(부정 53.9%/긍정 42.8%) 등으로 집계됐다. 연령대별로 보면 ▲18세이상~20대(부정 72.9%/긍정 22.5%) ▲30대(부정 69.0%/긍정 27.7%) ▲40대(부정 76.1%/긍정 22.3%) ▲50대(부정 68.1%/긍정 30.2%) ▲60세 이상(부정 59.5%/긍정 38.6%) 등 전 연령에서 부정 평가가 높게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성별·연령대별·지역별 인구 구성비에 따른 비례할당으로 추출된 표본을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전화 RDD 100%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했다. 응답률은 4.5%, 표본오차는 95%의 신뢰수준에 ±3.1%p다. 통계보정은 2022년 4월 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 기준 성, 연령, 지역별 셀가중값을 부여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oneway@newspim.com 2022-08-10 06:00
사진
[영상] '폭포인가'...콸콸 쏟아지는 빗물에 동작역은 '물바다' [서울=뉴스핌] 조현아 기자 = 지난 8일부터 이어진 서울 지역의 기록적인 폭우로 지하철 9호선 동작역과 선로 일부가 침수됐다. 서울교통공사는 폭우로 침수돼 운행이 중단됐던 지하철 9호선 일부 구간을 9일 오후 2시부터 정상 재개한다고 밝혔다.  hyuna319@newspim.com 2022-08-09 15:03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