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美 CDC "오미크론 1월 대유행 우려..감염자, 이틀 후엔 타인에 전파"

기사입력 : 2021년12월16일 03:22

최종수정 : 2021년12월16일 07:23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전세계에서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새 변이 오미크론 감염자가 다른 사람을 감염시키는 데 걸리는 시간이 불과 이틀정도인 것으로 보인다고 미국 보건당국이 밝혔다. 

로셸 월렌스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은 15일(현지시간) 백악관 언론 브리핑에서 오미크론 확진자가  다른 사람을 감염 시키는데 불과 이틀 밖에 걸리지 않는 것을 정도로 빠른 전파력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는 기존의 지배종인 델타 변이의 경우(2.9~6.3일) 보다 훨씬 전파력이 높다는 의미다. 

월렌스키 국장은 또 오미크론 감염이 미국 내 36개주에서 보고됐으며, 전체 신규환자의 3%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그는 앞으로도 수주 동안 오미크론 감염 규모가 계속 늘어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CDC는 오미크론이 이처럼 빠르게 확산하면서 미국에서 곧 대유행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전망하고 있다고 뉴욕타임스(NYT) 등이 내부 자료를 인용해 보도했다. 

CDC는 또 각 지역 주정부 보건 당국자들에게 최악의 경우 내년 1월부터 델타 변이, 독감 환자에 겹쳐 오미크론 감염자가 급증할 수 있다며 이같이 경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로셸 월렌스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尹대통령 지지율 45.3% 취임 후 또 최저치...이유는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5.3%로 2주 연속 하락하며 취임 후 최저치를 나타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종합뉴스통신 뉴스핌 의뢰로 지난 25~28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103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의 지지율은 45.3%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조사 대비 2.3%p 하락한 수치다. 2022-06-29 06:00
사진
조유나양 부모 실종전 '99% 폭락 루나코인' 검색했다 [완도=뉴스핌] 전경훈 기자 = '제주 한 달 살기 체험'을 신청한 뒤 전남 완도에서 실종된 조유나(10) 양의 부모가 실종전 1주일 만에 99% 폭락한 루나 코인을 검색한 사실이 경찰 수사에서 확인됐다. 29일 광주 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압수영장을 집행해 지난달 조양 부모의 포털사이트 활동 이력을 분석한 결과 루나 코인과 수면제·극단적인 선택을 암시하는 인터넷 검색을 한 내역도 파악됐다. 루나 코인 등을 검색한 시기는 조 양 일가족이 실종된 지난달 30일까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2022-06-29 12:29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