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GAM 일반

속보

더보기

[아시아 마감] 닛케이, '오미크론' 우려에 또 급락...철도·여행 '타격'

기사입력 : 2021년11월29일 16:55

최종수정 : 2021년11월29일 16:55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29일 아시아 주식시장은 대부분 약세를 나타냈다. 일본 주가지수는 2%가량 떨어졌다.

이날 닛케이225평균주가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보다 1.6% 하락해 지난달 13일 이후 한 달여 만에 최저치인 2만8283.92엔에서 마감했다. 도쿄증권거래소주가지수(TOPIX·토픽스)는 1.8% 떨어진 1948.48포인트에서 마쳤다.

도쿄증권거래소 [사진=로이터 뉴스핌]

남아프리카 일대를 중심으로 확산 중인 새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오미크론' 우려감이 계속됐다. 지난주 26일 닛케이지수는 2.5% 급락한 바 있다.

이날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오미크론 대응 차원에서 오는 30일부터 외국인 관광객 입국을 금지할 것이라고 발표하자 철도주 등에 매도세가 집중됐다.

철도회사인 JR토카이와 JR동일본은 각각 4%, 3.9% 급락했다. 게이세이전철은 7.6% 떨어졌다. 여행 관련주도 크게 떨어졌다. 도쿄디즈니리조트 운영업체인 오리엔털랜드는 4.8% 하락했다.

도쿄 외환시장에서 엔화 가치가 달러화 대비 상승한 가운데 엔화 강세에 민감한 자동차 관련주가 떨어졌다. 닛산자동차와 스즈키자동차는 각각 5.6%, 3.9% 내렸고 혼다자동차와 토요타자동차는 3.8%, 3% 하락했다.

오카산증권의 마쓰모토 후미오 수석 전략가는 "델타 바이러스가 올해 5월 세계보건기구(WHO)에서 '우려변이(WOC)'로 지정됐을 때 (일본) 주가지수는 7%가량 떨어졌다"며 "그때에 비해 현재 코로나19 백신 등의 사용 가능 정도에 차이가 있는 점을 고려할 때 현재 주가에는 오미크론의 위험이 거의 전부 반영된 게 아닌가 싶다"고 로이터통신에 말했다.

중국 주가지수는 낙폭이 상대적으로 작았다. 상하이종합지수는 약보합(1.39포인트 하락)인 3562.70포인트, CSI300은 0.2% 떨어진 4851.42포인트에서 각각 마감했다.

대만 가권지수는 0.2% 떨어진 1만7328.09포인트에서 마무리했다.

베트남 VN지수는 0.5% 하락한 1486.02포인트를 기록했고 홍콩 항셍지수는 오후 4시42분 기준 1% 떨어진 2만3852.00포인트에 호가됐다.

인도 주식시장은 강세다. 같은 시간 S&PBSE 센섹스는 0.8% 뛴 5만7561.59포인트, 니프티50은 0.5% 상승한 1만7109.55포인트를 나타냈다.

bernard0202@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10년만에 최강세 '킹 달러'..."하반기에는 힘 빠질 것" [서울=뉴스핌] 고인원 기자= 올 상반기 10여 년 만에 가장 강력한 상승세를 보이며 '킹 달러'의 면모를 과시한 미 달러화의 향방을 두고 전문가들도 의견이 분분하다. 일각에서는 하반기 글로벌 경제가 둔화하며 달러화가 추가 상승할 여지가 있다고 보고 있는 반면, 하반기에는 상승세가 꺾일 것이란 반론도 만만찮다. 달러화의 움직임에 글로벌 경제와 증시가 요동치는 만큼 달러의 움직임에 쏠리는 관심도 남다르다. 29일자 마켓워치는 올 상반기 달러가 강세를 보인 원인과 하반기 전망을 소개했다. 2022-07-01 08:43
사진
"어대명 막아라" 전면 나선 97그룹...승부수 알고보니 [서울=뉴스핌] 고홍주 기자 = 연이은 선거 패배 책임을 지고 윤호중·박지현 비상대책위원회가 총사퇴하자 마자 불거진 더불어민주당의 '어대명(어차피 당대표는 이재명)'론이 변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른바 '97그룹(90년대 학번, 70년대생)' 의원들이 잇따라 당 대표 출사표를 던지면서 이재명 대세론을 뚫고 반전을 만들어낼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2022-07-01 05:4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