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뉴스핌

[르포] 탄소중립 신기술이 한자리에…한전 '빅스포' 현장을 가다

기사입력 : 2021년11월10일 16:20

최종수정 : 2021년11월10일 16:20

로봇으로 변전소 관리…드론으로 송전선 관리
해상풍력발전 일괄 설치시스템 상용화 눈앞
유리창호 일체화…차세대 태양전지 개발 주목

[광주=뉴스핌] 임은석 기자 = 가을비가 내리는 10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빛가람 국제전력기술 엑스포(BIXPO)' 신기술전시회에서는 한국전력과 6개 발전공기업, 전력기업들이 저마다의 기술을 뽐내고 있었다.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눈길을 끈 것은 한전의 변전소 순시점검 로봇시스템인 스팟(SPOT)'이었다. 개를 닮은 이 로봇은 방탄소년단(BTS)의 '퍼미션 투 댄스'에 맞춰 동작을 취하거나 점프를 하는 등 자연스러운 움직임을 자랑했다.

이 로봇은 복잡하고 좁은 공간, 계단 등의 자율 주행이 가능한 사족보행로봇에 변전소 순시점검에 필요한 다양한 센서 모듈들을 탑재한 시스템이다. 옥내외 GIS형 변전소의 일일 순시점검에 대한 현장적용성 평가를 진행 중이다.

[광주=뉴스핌] 임은석 기자 = 한국전력의 인공지능(AI) 변전소 순시로봇 스팟 2021.11.10 fedor01@newspim.com

한전 관계자는 "스팟은 변전소 순시점검에 활용하기 위해 현재 다양한 평가를 진행 중"이라며 "현재 건설현장 등에서는 이미 활용되고 있어 변전소에서도 곧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스팟 옆에는 송전선로 순시점검 드론 시스템과 터널식 전력구 순시로봇 시스템 등 사람이 직접 해온 일을 대신해 줄 또다른 기술들이 전시돼 있었다.

드론 시스템은 지난 2016년 세계 최초로 개발돼 4년간의 실증을 거쳐 송전선로 정기점검에 시범 도입 중이다. 전력구 순시로봇은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터널식 전력구를 따라 자율적으로 이동하면서 지중 송전로와 각종 부대설비의 이상 유무 등을 주기적으로 점검하는데 활용되고 있다.

로봇시스템 다음으로 눈길을 끈 것은 재생에너지 설비들이었다. 실제보다 대폭 축소되긴 했지만 블레이드가 돌아가는 풍력발전기의 모습에 특히 시선이 갔다. 대표적으로 눈에 들어온 신기술은 해상풍력 일괄설치시스템(MMB)이었다.

MMB는 항구에서 하부 지지구조물과 상부 발전기를 모두 조립한 후 전체 해상풍력터빈을 한 번에 들어올려 바다로 운송해 설치하는 기술로 유니슨의 4.2㎿ 상용터빈을 대상으로 실증을 완료해 상용화를 앞두고 있다.

대표적인 풍력발전 터빈, 블레이드 생산 기업인 두산중공업과 유니슨의 풍력발전 설비도 관람객들의 관심을 받았다. 양 기업들은 개발된 풍력발전의 용량 확대를 위한 기술개발을 추진하고 있었다.

태양광발전 중에는 통상적으로 사용하는 불투명 태양전지 모듈이 아닌 반투명인 유리창호형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가 관심을 끌었다.

고효율 광흡수물질인 페로브스카이트를 적용해 유리창호와 일체화된 차세대 태양전지를 개발하는 기술이다. 전시장을 찾은 사람들은 빛을 모듈에 비춰보면서 태양광 모듈이 반투명이라는 점에 신기해하는 모습이었다.

행사장 관계자는 "유리창호형 태양광 모듈이 실용화되면 사무실이나 가정용 창문 필름을 대신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렇게되면 분산형 전원을 실현할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증강현실(AI)을 기반으로한 전력설비 순시점검업무 체험, 디지털 트윈 기반 변전설비 진단·분석 시스템 활용 등에 대한 체험도 가능했다.

[광주=뉴스핌] 임은석 기자 = '빛가람 국제전력기술 엑스포(BIXPO)' 신기술전시회장 전경 2021.11.10 fedor01@newspim.com

fedor01@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골든부츠 손흥민, 월드컵까지 쭉"…시청률 폭발·접속마비까지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손흥민이 아시아 선수 최초로 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득점왕에 오르며 우리 축구사를 새로 썼다. 국내외에서 쏟아진 찬사와 환호에 선수도, 소속팀도, 조국도 기뻐했다. ◆ '단짝' 해리케인도, 소속팀도 함께 달렸다…"전혀 다른 클래스, 자격 충분" 손흥민은 23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 로드에서 열린 EPL 원정경기에서 2득점을 올렸다. 올 시즌 EPL 22, 23호 골을 터뜨리며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와 함께 공동 득점왕에 올랐다. 토트넘은 노리치시티에 5대0으로 크게 이겼다. 2022-05-23 10:55
사진
"1주택자 대출·DSR 완화는 언제?"…갈아타기 실수요자들 '부글부글'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윤석열 정부의 대출규제 완화가 기대에 못 미쳐 주택 수요자들 '불만'이 높아지고 있다.  앞서 윤석열 대통령은 대출 관련 공약으로 '유주택자 주택담보대출비율(LTV) 상한 70% 단일화' 등을 내세웠지만, 실제 추진 시점은 올해가 아니라 내년 이후가 될 것으로 보여서다. 또한 정부가 생애최초 주택구매자의 LTV 규제를 완화하면서도 DSR 규제는 유지하는 것도 아쉬운 대목으로 꼽힌다. 종잣돈이 부족한 무주택 실수요자들은 DSR 때문에 은행대출을 많이 받기 어려워 내집마련을 못하는 경우가 많아서다. ◆ "LTV 규제 합리화, 시행시기 탄력적"…유주택자들 '실망'  22일 뉴스핌이 입수한 윤석열 정부의 '국정과제 이행계획 2022-05-22 07:01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