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한·영, 코로나 백신 도입 합의..."25일부터 100만도즈 순차 도입"

존슨 총리 "백신교환하게 된 것 기쁘게 생각"
문대통령 "영국의 위드코로나 흥미롭게 지켜보고 있다"

  • 기사입력 : 2021년09월21일 10:52
  • 최종수정 : 2021년09월22일 03: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한국과 영국이 이번 주부터 코로나 백신을 교환하기로 합의했다. 청와대는 20일(현지시간) "25일부터 영국으로부터 mRNA백신 100만 도즈의 순차적 도입이 유력하다"고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뉴욕 현지에서 기자들과 만나 "백신 교환에 있어 양국 간 협의가 진행 중이고, 그런데 거의 막바지 단계에 이른 것 같다"며 이같이 말했다. 

[서울=뉴스핌] 문재인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뉴욕 주유엔대표부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한-영 정상회담에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와 인사하고 있다.[사진=청와대] 2021.09.21 photo@newspim.com

앞서 보리스 존슨 총리는 문재인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한국과 영국 간에 백신 교환을 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고, 문 대통령은 "백신 교환은 한·영 우호 관계를 잘 보여 주는 사례로, 백신 교환을 계기로 한영 관계가 더욱 공고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존슨 총리는 문 대통령에게 어떤 백신을 접종했는지 물었고, 문 대통령이 아스트라제네카라고 답하자, 존슨 총리는 자신도 같은 백신을 접종했다며, 접종 백신 종류에 있어서 동질감을 확인했다.

문 대통령은 영국의 '위드 코로나'를 흥미롭게 지켜보고 있다면서, 백신 접종의 선배 국가로 조언을 구했고, 존슨 총리는 한국이 코로나에 훌륭하게 대응하고 있고, 백신 접종을 효과적으로 하면서 잘 관리하고 있다는 평가로 조언을 갈음했다.

nevermin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