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백신예약 오류, IT 강국에 걸맞지 않아" 참모진 질책

"청해부대 귀국 과정에 도움 준 국가들에 감사의 뜻 전달하라"

  • 기사입력 : 2021년07월21일 11:34
  • 최종수정 : 2021년08월05일 16: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최근 백신 예약시스템 오류 및 마비와 관련, "IT 강국인 한국의 위상에 걸맞지 않는다"며 참모들을 질책하고 강력한 대응책을 요구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백신 예약시스템의 원활한 가동을 위해 질병관리청뿐 아니라 전자정부를 담당하는 행정안전부와 IT를 담당하는 과학기술정통부 등 전문 역량을 갖춘 부처와 범정부적으로 대응하고, 청와대에서는 사회수석실과 과학기술보좌관실 등이 긴밀히 협력하여 신속한 해결책을 모색하라"며 이같이 지시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서울=뉴스핌]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2021.07.20 photo@newspim.com

또한 문 대통령은 "청해부대의 신속한 귀국 과정에서 도움을 주고 협조한 국가들에 감사의 뜻을 전달하라"고 지시했다.

앞서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홈페이지가 수 차례 '먹통'이 되는 등 혼란을 부추겼다.

20일 오후 8시부터 만 50~52세 대상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사전예약이 시작된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홈페이지에서 접속 장애 현상이 발생했다. 지난 12일 만 55~59세 예약, 14일 만 55~59세 추가 예약, 전날 만 53~54세 예약 시에도 접속장애 문제가 있었다.

nevermin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