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정책

LH,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구축에 7.2억 지원...사업자 공모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 공모
12곳에 선정해 공장·설비 사업비 지원

  • 기사입력 : 2021년07월13일 11:16
  • 최종수정 : 2021년07월13일 11: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스마트공장 보급사업의 일환으로 '2021년도 LH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 공모를 실시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스마트공장이란 제품의 기획부터 판매까지 모든 생산과정을 ICT(정보통신기술)로 통합해 최소한의 비용과 시간으로 고객 맞춤형 제품을 생산하는 첨단 지능형 공장이다.

스마트공장 개념도<자료=LH>

공장 운영을 자동화하는 생산관리시스템(MES)과 자원 관리를 자동화하는 전사적자원관리시스템(ERP) 등에 5G, AI 등 첨단기술을 적용해 제품설계, 생산공정을 개선하는 역할을 한다.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은 올해로 두번째다. 구축 지원사업에 자체출연금 3억원과 정부지원금 2억4000만원, 중소기업부담금 1억8000만원으로 총 7억2000만원을 투입해 중소기업 12개사를 지원할 계획이다.

LH는 이달 15일까지 신청 및 서류를 심사를 통해 지원대상을 결정한다. 오는 8월 중 협업기관과 협약체결, 기금 출연을 통해 사업을 운영해 나간다.

중소기업법 제2조에 따른 제조업을 하는 중소기업 중 LH 인증 신기술 공모(신자재 분야)에 선정된 기업이 신청할 수 있다.

LH 관계자는 "단발성 지원에서 벗어나 중소기업 생애주기별 맞춤형 지원으로 LH 동반성장 지원 체계를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leed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