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하반기 경제정책] 홍남기 "완전한 경제회복 중점…올해 성장률 4.2% 목표"

2021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발표…"정부가 솔선"

  • 기사입력 : 2021년06월28일 16:17
  • 최종수정 : 2021년06월28일 16: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민경하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8일 "정부는 하반기 경제정책의 정책적 목표로 완전한 경제회복과 선도형 경제로의 구조 대전환을 설정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2021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합동브리핑에서 "첫번째 목표는 단순히 경기가 회복되는 것이 아니라 고용회복과 포용회복이 동반되는 완전한 경제회복을 지향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빠르고 강한 회복, 일자리 등 민생경제 회복, 코로나 격차를 좁히는 포용적 회복 등 3가지 카테고리에 주요 정책들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2021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합동 브리핑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2021.06.28 204mkh@newspim.com

홍 부총리는 "두번째 목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서 우리경제의 선도형 경제로의 구조 대전환을 뒷받침하는 것"이라며 "미래 먹거리를 책임질 새성장동력 확보와 디지털·저탄소 경제 전환 가속화, 경제사회 구조변화에 대한 적응력 제고 등을 중심으로 핵심과제들을 배치했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는 연간 기준으로 올해 성장률을 11년 만에 최대폭인 4.2% 성장으로 잡았다"며 "고용은 작년 취업자 감소분 22만명을 뛰어넘는 취업자 25만명 증가, 수출은 6000억 달러를 넘어 역대 최대치를 달성토록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는 지난해 말 예상치로 제시한 3.2% 성장, 고용 5만명 증가와 비교해 큰 폭으로 상향조정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홍 부총리는 "이제는 위기를 딛고 도악하는 경제로 거듭나야 할 시점"이라며 "국민과 기업과 정부가 하나돼 힘을 모아야 하며 정부가 더 적극적이고 더 솔선하겠다"고 말했다. 

204m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