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키이스트, 드라마 '구경이' '한 사람만' 하반기 JTBC 편성 확정

  • 기사입력 : 2021년05월20일 11:05
  • 최종수정 : 2021년05월20일 11:0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키이스트가 드라마 '구경이'와 '한 사람만'의 편성을 동시에 확정 짓고 본격적인 촬영을 앞두고 있다.

키이스트는 하반기 두 작품의 편성 동시 확정 소식을 20일 알렸다.

먼저, 이영애의 4년 만의 드라마 복귀작으로 화제가 됐던 12부작 '구경이'가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 드라마로 10월 방영을 확정 짓고 6월부터 촬영에 들어간다. '구경이'는 게임과 술이 세상의 전부인 경찰 출신 보험조사관 구경이가, 완벽하게 사고로 위장된 의문의 연쇄살인사건을 파헤치는 코믹 탐정극이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2021.05.20 jyyang@newspim.com

연출을 맡은 이정흠 PD는 전작들을 통해 스릴러의 단선적 재미에 머물지 않는 연출력을 입증한 바 있다. 각본은 한예종출신의 루키팀인 성초이 작가가 맡았다. 이영애 외에도 넷플릭스 '킹덤'시리즈로 떠오른 신예 김혜준과 함께 곽선영, 김해숙 등 탄탄한 조연진들이 대거 참여한다.

역시 JTBC 채널12월에 방영 예정인 두 번째 드라마 '한 사람만'은 16부작으로 시한부를 선고받은 여자와 밑바닥 인생남자가 살인사건으로 얽히며 서로 인생의 진짜 소중한 '한 사람'이 되어가는 휴먼 멜로 드라마이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2021.05.20 jyyang@newspim.com

'최고의 이혼'으로 섬세한 감정 묘사에 탁월함을 입증한 문정민 작가와 '역도요정 김복주' '투깝스' '그 남자의 기억법' 등로맨스 서사를 감각적인 영상으로 담아내는 세련된 연출력을 선보인 오현종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산부인과 레지던트 추민하 역으로 존재감을 각인시킨 안은진과 박성훈, 박수영(레드벨벳 조이), 고두심이 캐스팅되어 오는 7월 촬영을 개시한다.

한편 키이스트는 최근 제작사 에이스토리에서 10년간 '시그널' '킹덤' 등을 이끌었던 총괄 프로듀서를 영입, 콘텐츠 경쟁력과 제작 역량 강화에 나섰다. 서숙향 작가의 우주정거장을 배경으로 하는 400억 대작 '별들에게 물어봐'와 정세랑 작가의 K-POP드라마 '일루미네이션' 등을 맡아 현재 국내 플랫폼과 글로벌 OTT 등과 모든 가능성을 열고 협상 중이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