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NHN 두레이, 2년 연속 K-비대면 바우처 공급 기업 선정

올인원 통합 협업툴...효율성 높이고 보안은 강화
다음 달 전자결재 등 통합된 서비스 제공 예정

  • 기사입력 : 2021년03월10일 09:13
  • 최종수정 : 2021년03월10일 09: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NHN은 올인원 협업툴인 'NHN Dooray!(이하  NHN두레이)'가 2년 연속 중소벤처기업부의 'K-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 공급 서비스로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NHN두레이는 화상회의, 프로젝트, 드라이브, 메일, 메신저 등을 통합한 협업툴로 실시간 협업과 빠른 커뮤니케이션이 강점이다. 모든 기능은 모바일에서도 동일하게 활용되어 시공간의 제약 없이 업무에 몰입할 수 있는 사용자 편의성을 갖춰 효율적인 원격 근무환경을 제공한다.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NHN Dooray, 2년 연속 K-비대면바우처 공급기업 선정 [사진=NHN] 2021.03.10 iamkym@newspim.com

NHN두레이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주관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부문의 클라우드 보안 인증을 획득하며 강력한 보안성을 검증했다.

또한 효율적인 업무 자동화를 위해 슬래시 커맨드 기능을 더해 메신저봇 기능으로 확장했다. 슬래시 커맨드는 사람이 아닌 컴퓨터 프로그램이나 협업도구에게 명령을 내려 메시지를 받으면서 업무를 처리하는 기능이다.

NHN두레이는 다음 달 전자결재를 포함한 그룹웨어 및 인사, 근태관리까지 통합된 서비스를 제공해 보다 탁월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주력한다.

비대면 바우처 사업은 16만 중소 및 벤처 기업의 디지털 전환과 비대면 서비스 분야의 성장 촉진을 위해 마련한 정부 사업으로 NHN두레이는 지난해 9월부터 '올인원 서비스팩'을 선보였다. 올인원 서비스팩은 NHN 두레이의 모든 서비스를 최대 100개 계정까지 제공한다. 수요 기업이 비대면 바우처를 활용하면 최대 1년 간 50개의 계정을 고객 자부담금의 10%인 20만원으로 이용이 가능하다. 

백창열 NHN워크플레이스개발센터장은 "뉴노멀 시대에 재택근무의 일상화로 협업도구에 대한 관심도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두레이를 통해 많은 중소 및 벤처 기업에서 부담 없이 협업툴을 도입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기업들의 디지털 역량을 끌어 올리는데 두레이가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기능 고도화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iamky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