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국내 연예

'쇼미더머니' 한동철 PD, 1인 제작사 설립…신규 오디션 프로 2개 런칭

  • 기사입력 : 2021년02월08일 14:27
  • 최종수정 : 2021년02월08일 14: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Mnet 프로듀서 출신 한동철 PD가 1인 제작사 '펑키스튜디오'를 설립하고 프로그램 제작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8일 한동철 PD 측은 "이번에 설립한 제작사를 통해 올해 2개의 오디션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동철 PD [사진=뉴스핌DB]

한동철 PD는 1인 제작사를 설립한 만큼, 올해 2개의 신규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에 한 PD는 "지금까지의 오디션 프로그램과는 차원이 다를 것"이라고 자신했다.

한동철 PD는 1998년 Mnet에 입사해 '쇼미더머니' '언프리티 랩스타' '프로듀스101'을 선보이며 많은 스타들을 탄생시켰다.

이후 2017년 YG엔테인먼트로 이직해 양현석 전 대표가 전국의 기획사를 찾아가 새로운 스타를 발굴해내는 '믹스나인' 연출을 맡은 바 있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