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산업 ICT

속보

더보기

'티맵모빌리티' 오늘 출범...대표이사에 이종호 모빌리티사업단장

기사입력 : 2020년12월29일 05:49

최종수정 : 2020년12월29일 05:49

내년 대리운전 서비스로 첫 선...2025년까지 연매출 6천억 목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서울~경기권을 30분 내로 연결하는 플라잉카부터 대리운전, 주차, 대중교통을 아우르는 대한민국 대표 '모빌리티 라이프 플랫폼(Mobility Life Platform)'이 되겠다."

모빌리티 사업을 SK텔레콤의 다섯 번째 핵심사업부로 키우겠다는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의 포부가 본 궤도에 올랐다. SK텔레콤이 모빌리티 사업을 분사해 만든 티맵모빌리티가 오늘 공식 출범하면서다.

◆'티맵모빌리티' 대표에 이종호 모빌리티사업단장 선임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신설법인 티맵모빌리티의 대표이사인 이종호 SK텔레콤 모빌리티사업단장 [사진=SKT] 2020.12.28 nanana@newspim.com

29일 업계에 따르면 신설법인 티맵모빌리티의 대표이사는 이종호 SK텔레콤 모빌리티사업단장이 맡는다.

신설법인의 대표를 맡게 될 이종호 모빌리티사업단장은 연세대 경영학과를 졸업해 동대학원에서 마케팅 석사학위를 따고 미국 퍼듀 대학교에서 경영학석사학위(MBA)를 받았다.

SK그룹과는 1997년부터 인연을 맺었다. SK텔레콤에 입사한 이 대표는 이후 SK그룹 회장 비서실에서 팀장을 지내다 지난 2016년 SK텔레콤으로 돌아와 올해까지 모빌리티 사업단장을 맡아왔다.

본사는 서울 종로구 센트로폴리스로 정해졌다. SK텔레콤 모빌리티사업단과 자회사 임직원, 경력직으로 채용된 직원들이 내년 1월 1일부터 합류할 예정이다.

◆킥보드부터 렌터카까지 티맵모빌리티에서 한번에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SKT 모빌리티 혁신 구조도 [자료=SKT] 2020.10.16 nanana@newspim.com

내년 1월부터 본격 가동될 티맵모빌리티는 대리운전 시장 진출로 첫 사업을 시작한다. 이어 렌터카, 차량공유, 택시, 단거리 이동수단(전동킥보드, 자전거 등), 주차 등을 한 데 묶어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올인원 MaaS' 서비스를 구독형 모델로 출시해 차별화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SK텔레콤 관계자는 "과거 '대중교통 환승제' 도입 때처럼 '모빌리티 구독 할인제'가 정착되면 다양한 이동 수단을 저렴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년 상반기에는 글로벌 차량공유 플랫폼 우버와 손 잡고 합작회사(JV)를 설립한다. 합작회사는 티맵모빌리티의 T맵 택시 드라이버, 지도·차량 통행분석 기술과 우버의 글로벌 차량공유 사업 경험 및 플랫폼 기술을 융합해 이전과 다른 택시 호출 사업을 전개한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우버는 합작회사에 1억달러(한화 약 1150억원) 이상을, 티맵모빌리티에도 5000만달러(약 575억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티맵모빌리티의 지난해 매출액은 총 295억원. 이를 20배 이상 늘려 2025년까지 매출 규모 6000억원의 회사로 성장시킨다는 것이 목표다.

티맵모빌리티가 출범하면 모빌리티 시장이 어떻게 재편될지도 관심사다. 현재 국내 내비게이션 시장은 티맵이 1위지만, 택시 호출 서비스 시장에서는 카카오모빌리티의 카카오T의 존재감이 압도적이다. 티맵모빌리티가 내비게이션 시장에서의 강점을 토대로 각종 운송서비스에서의 점유율을 어떻게 끌어올릴지가 관전 포인트다.

장민준 키움증권 연구원은 "티맵모빌리티 사업은 공유플랫폼 업체인 우버와의 협업, 자율주행의 핵심 축을 담당할 가능성이라는 두 가지 측면에서 중장기적인 기대감이 크다"며 "특히 이번 분할은 향후 자율주행단계에서 SK텔레콤이 주도권을 가져가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nanana@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단독] 가상거래소 코인 90% 거래 금지? 금융위 '증권형코인' 규제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 = 금융위원회가 코인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이중 증권형 코인(STO)을 자본시장법으로 규제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럴 경우 증권형 코인을 기존 가상자산거래소에서 취급할 수 없게 돼 가상자산거래소들이 존폐 위기에 처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7일 금융당국과 정치권에 따르면 금융위 자본시장과는 코인의 증권성 여부를 검증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마련중이다.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과제이기도 한 만큼, 금융당국에서 증권형 코인에 대한 규율방안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윤 정부는 국정과제로 가상자산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규제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2022-06-28 06:00
사진
삼성전자 3나노 공정 '카운트다운'...곧 수율·고객사 발표할 듯 [서울=뉴스핌] 이지민 기자 = 삼성전자가 빠르면 이번 주 내로 차세대 게이트올어라운드(GAA) 기반 3나노미터(㎚=10억분의 1m, 이하 3나노) 공정 양산을 공식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선 삼성전자가 80~90% 이상의 높은 수율과 고객사를 확보해야 3나노 전쟁의 승자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2022-06-28 09:21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