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정치 > 국회·정당

민주당, 서울·부산시장 재보궐선거기획단 9일 첫 회의…선거 전략 논의

박광온 사무총장이 단장, 김민석·전재수 의원 부단장
여성·청년·전략 등 17명 당내 위원, 선거 전략 및 후보 자질 논의

  • 기사입력 : 2020년11월09일 06:00
  • 최종수정 : 2020년11월09일 06: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내년 4월에 열릴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를 준비하기 위한 재보궐선거 선거기획단 첫 회의를 9일 개최한다.

선거기획단은 이날 첫 회의에서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의 선거 전략을 가다듬고 후보 자질 등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이낙연 대표가 "보궐선거에 가장 도덕적인 후보를 내겠다"고 약속한 만큼 이에 대해서도 의견 교환이 이뤄질 가능성이 크다.

이날 첫 회의를 여는 선거기획단은 모두 17명으로 단장은 당 사무총장인 박광온 의원이며 부단장에는 서울지역에 전략기획자문위원장인 김민석 의원과 부산지역에 원내부대표인 전재수 의원이 맡았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박광온 더불어민주당 의원 leehs@newspim.com

위원으로는 전략과 여성, 청년, 홍보 등이 당내 전문가가 모두 망라됐고, 신속한 결정을 위해 모두 당내 인사로 결정됐다.

당 전략기획위원장인 정태호 의원과 당 대변인을 맡고 있는 강선우 의원, 이번 선거에서 중요한 이슈가 될 것으로 보이는 젠더와 여성 문제와 관련해 전국여성위원장인 정춘숙 의원과 이수진 젠더폭력신고센터장이 포함됐다.

전국 청년위원장인 장경태 의원과 정책위 수석부의장인 유동수 의원, 김영배·최혜영 의원도 활동한다.

박성민 최고위원, 박해철 전국노동위원장, 조한기 제3사무부총장, 백원우 민주연구원 부원장, 김한규 서울 강남병 지역위원장, 조은주 청년 대변인 등도 위원으로 참석한다.

dedanh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