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경제 > 경제일반

국세청, 작년 하반기분 근로장려금 107만가구에 4829억 지급

미수령 근로·자녀장려금 148억

  • 기사입력 : 2020년06월10일 12:00
  • 최종수정 : 2020년06월10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최영수 기자 = 작년 하반기분 근로장려금 4829억원이 107만 가구에 지급됐다.

국세청은 지난 3월 신청한 184만 가구에 대한 2019년 하반기분 근로장려금 지급이 10일부터 시작됐다고 밝혔다.

3월 말까지 총 184만가구가 신청했으며 신청액은 7074억원이다. 184만 가구 중 149만 가구는 심사를 조기에 완료해 수급요건에 해당하는 107만 가구에게 4829억원이 지급됐다. 가구당 평균 수급액은 45만원이다.

이날 지급한 107만 가구를 가구유형별로 나눠보면 단독가구가 66만가구(61.7%), 홑벌이 가구가 37만 가구(34.6%), 맞벌이 가구 4만 가구(3.7%)로 단독가구가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그림 참고).

[자료=국세청] 2020.06.10 dream@newspim.com

또 근로유형별로는 일용근로가구 62만 가구(57.9%), 상용근로가구는 45만가구(42.1%)로, 일용근로 가구가 상용근로 가구에 비해 17만가구(15.8%)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국세청은 추가 검토가 필요한 35만 가구도 조속히 심사를 완료해 오는 15일과 19일 지급할 예정이다.

국세청 관계자는 "법정기한(7.20)보다 한달 이상 앞당겨 6월 중 지급을 완료했다"면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근로자 가구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기존에 지급된 근로·자녀장려금 중 5월 말까지 찾아가지 않으신 장려금은 148억원으로 집계됐다. 미수령 장려금은 홈택스나 손택스(모바일앱), 정부24 등에서도 조회할 수 있으며, 계좌로 지급받거나 우체국을 방문해 수령할 수 있다.

drea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